정치

목록으로 보기목록 한눈에 보기
  • [커버스토리]'金의 X파일' 정국 흔들다
  • 金 수사관 '특수임무' 수행하다 '팽(烹) 당했나?… '진실게임' 결과에 정국 향배 달려
  • [커버스토리]'金의 X파일' 정국 흔들다
  • 청와대 민정수석실 소속 반부패비서관실 특별감찰반에 파견돼 근무하던 김태우 수사관의 ‘폭로’ 후폭풍이 거세다. 김 비서관의 주장은 우윤근 대사, 여당 출신 고위 공직자, 공공기관장 등에 대한 비리 보고서를 작성하고 보고했지만 제대로 처리되지 않...
  • 2018.12.24 천현빈 기자
  • 북한 ‘기아 문제’ 해결…한반도 변화 새 전기
  • ‘北 굶주림’ 국내 민간단체, 유엔과 해결나서‘해외동포지원사업단’ ,‘해외 영농’ 등 여러 방안 실행
  • 북한 ‘기아 문제’ 해결…한반도 변화 새 전기
  • 문재인 정부 들어 남북관계ㆍ북미관계가 순항을 하면서 한반도에 불던 훈풍이 어느 순간 삭풍으로 바뀌었다. 북한의 ‘비핵화’ 문제가 꼬이면서 한반도를 둘러싼 남북과 주변국 문제들이 뒤틀린 탓이다. 이에 따라 가장 피해를 입는 이들은 굶주림과 추위...
  • 2018.12.19 박종진 기자
  • [김형준 명지대 교수 칼럼] 바람직한 ‘연동형 비례대표제’ 방향은
  • 선거제도는 ‘대의 민주정치’의 핵심…미래지향적이고 국민 공감대 얻어야
  • [김형준 명지대 교수 칼럼] 바람직한 ‘연동형 비례대표제’ 방향은
  • 선거제도 개혁을 둘러싼 정치권 갈등이 새로운 국면에 돌입했다.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등 야3당은 예산안과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연계하며 투쟁했지만 거대 양당인 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은 이에 이랑곳하지 않고 지난 8일 2019년 예산안을 처리...
  • 2018.12.19 김형준 명지대 교수
  • 인터뷰 - 유튜버로 각광받는 정봉주 전 의원
  • “공동체 가치에 봉사, 희망 메신저 역할…정치 재개 여부는 세상의 뜻에 따라”
  • 인터뷰 - 유튜버로 각광받는 정봉주 전 의원
  • 정봉주 전 의원은 17대 국회의원을 지내고 활발한 방송 활동으로 인지도가 높은 진보 정치인이다. 정전 의원은 지난 3월 서울시장 선거 출마를 준비하던 중 미투 보도 논란이 불거지자 정계 은퇴를 선언했다. 이후 정 전 의원은 방송활동을 하나 둘씩 내려...
  • 2018.12.19 천현빈 기자
  • 북한 ‘기아 문제’ 해결…한반도 변화 새 전기
  • ‘北 굶주림’, 국내 민간단체와 유엔이 해결…‘해외 영농’ 등 다양한 방안 실행 '해외동포지원사업단' 주도, 유엔 막후 지원…대북 제재 완화 움직임, 미국 강경책 후퇴
  • 북한 ‘기아 문제’ 해결…한반도 변화 새 전기
  • 문재인 정부 들어 남북관계ㆍ북미관계가 순항을 하면서 한반도에 불던 훈풍이 어느 순간 삭풍으로 바뀌었다. 북한의 ‘비핵화’ 문제가 꼬이면서 한반도를 둘러싼 남북과 주변국 문제들이 뒤틀리기 시작했다. 이에 따라 가장 피해를 보는 이들은 북한 주...
  • 2018.12.17 박종진 기자 jjpark@hankooki.com
  • [김형준 명지대 교수 칼럼] ‘연동형 비례대표제’ 논란 해법은
  • 선거제도는 ‘대의민주정치’ 본질…개혁은 생산적이고 미래지향적이며 국민 공감대 얻어야
  • [김형준 명지대 교수 칼럼] ‘연동형 비례대표제’ 논란 해법은
  • 선거제도 개혁을 둘러싸고 정국이 경색되고 있다.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등 야3당은 예산안과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연계하며 투쟁했지만 거대 양당인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은 이에 이랑곳하지 않고 지난 8일 2019년 예산안을 처리했다. ...
  • 2018.12.14
  • [커버스토리] 청와대 파워게임 ②권력 중심 임종석ㆍ조국은 누구?
  • ‘왕실장’ 파워 여전… 조국 수석 부상 중
  • [커버스토리] 청와대 파워게임 ②권력 중심 임종석ㆍ조국은 누구?
  • 조국 민정수석과 임종석 비서실장은 청와대 내 ‘실세’로 불린다. 조국 수석은 학자시절부터 진보적인정치성향을 드러내며 ‘진보인사’로 불린 인물이다. 그는 문재인 대통령의 각종 콘서트에 단골 게스트로 출연해 인연을 맺은 뒤 청와대 민정수석이 되...
  • 2018.12.12 천현빈 기자 dynamic@hankook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