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목록으로 보기목록 한눈에 보기
  • [커버스토리]② ‘이재명 운명’ 어디로... 후폭풍, 정치판 흔든다
  • 李 지사 ‘위기’, 여권 차기 대권구도 이상 기류ooo 잠룡들 ‘위상’ 변화
  • [커버스토리]② ‘이재명 운명’ 어디로... 후폭풍, 정치판 흔든다
  • 이재명 경기지사는 여권의 유력한 차기 대선주자로 각광받았다. 지난 대선 경선에서 선전한데다 6ㆍ13 지방선거에서 경기도지사에 당선되면서 확고한 차기 대권주자로 올라섰다. 그러나 ‘혜경궁 김씨’ 사건과 각종 의혹이 도마 위에 오르고 검찰 수사를...
  • 2018.11.26 천현빈 기자 dynamic@hankooki.com
  • [커버스토리] ① ‘이재명 운명’ 어디로…후폭풍, 정치판 흔든다
  • 경찰 “혜경궁 김씨는 이 지사 아내 김혜경씨” vs 李 “혜경궁 김씨 내 아내 아냐”
  • [커버스토리] ① ‘이재명 운명’ 어디로…후폭풍, 정치판 흔든다
  • 이재명 경기지사가 ‘혜경궁 김씨’ 사건으로 최대의 위기를 맞았다. 지난 대선과 경기지사 경선 과정에서 드러난 혜경궁 김씨의 실체가 이재명 지사의 정치 운명을 뒤흔들고 있다.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이 이 지사 부인인 김혜경씨의 것으로 명백히...
  • 2018.11.26 천현빈 기자 dynamic@hankooki.com
  • 영화 ‘출국’ 상영 둘러싼 정치적 논란의 진실은
  • 朴 정권 ‘화이트리스트’, 文 정권 ‘블랙리스트’ 인가?
  • 영화 ‘출국’ 상영 둘러싼 정치적 논란의 진실은
  • 한민철 기자 kawskhan@hankooki.com 최근 극장에서 개봉 중인 영화 ‘출국’을 두고 정치적ㆍ이념적 논란이 제기되고 있다. 이 영화의 인터넷상 평점과 관객들의 반응이 나쁘지 않음에도 확보된 상영관과 상영 시간대가 매우 부족하며, 배급사가 개봉...
  • 2018.11.23 한민철 기자
  • [김형준 명지대 교수 칼럼] 문재인 정부 1년6개월 평가와 여권 차기 대권구도
  • '남북화해'로 급상승한 지지율 '경제 악화'로 추락
  • [김형준 명지대 교수 칼럼] 문재인 정부 1년6개월 평가와 여권 차기 대권구도
  •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지 1년 6개월이 지났다. 촛불 혁명으로 탄생한 현 정부는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겠다는 것을 국정운영의 핵심 기조로 삼았다. 따라서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를 부른 권력형 적폐를 청산하는 일에 매진했다. 지난 해 7월에는 문재인...
  • 2018.11.19 김형준 명지대 교수
  • [커버스토리]②불붙은 ‘유튜브 정치’ 대전(大戰)
  • 유튜브 ‘대세’는 보수 채널... 본격적 ‘대전’ 준비하는 진보 채널들
  • [커버스토리]②불붙은 ‘유튜브 정치’ 대전(大戰)
  • 대표적인 보수 유튜브 채널은 ‘정규재TV’와 ‘황장수의 뉴스브리핑’이다. 각 채널은 약 30만 명, 27만 명의 구독자를 거느리고 있다. 자유한국당 ‘오른소리’의 구독자 수가 약 3만 명인 것을 감안하면 상당히 많은 숫자다. 이 두 개의 채널은 웬만한...
  • 2018.11.19 천현빈 기자
  • [커버스토리] ①불붙은 ‘유튜브 정치’ 대전(大戰)
  • 1인 방송 경쟁, 보수 진격에 진보 맞불 ooo 여야, 당 차원 유튜브 대결
  • [커버스토리] ①불붙은 ‘유튜브 정치’ 대전(大戰)
  • 정치권에서 불고 있는 ‘유튜브’ 바람이 심상치 않다. 현역 국회의원들은 물론 정당차원에서도 유튜브를 정치 소통구로 활용하고 있다. 유튜브 정치는 재야에서 시작됐다. 현재 막강한 유튜브 파워를 지닌 유튜버는 대부분 보수논객들이다. ‘정규재TV’...
  • 2018.11.19 천현빈 기자
  • 인터뷰 - ­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
  • “혁신의 핵심은 당의 꿈과 비전 만드는 것…한국당 중심 범보수 네트워크 구축할 것”
  • 인터뷰 - ­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
  • 자유한국당의 김병준 비상대책위원회 체제가 출범한지 100여일이 지났다. ‘통합’과 ‘혁신’을 기치로 ‘보수 재건’이라는 중차대한 임무를 부여받은 김병준 비대위원장은 나름의 성과도 거뒀지만 아직 지지부진하다는 평가가 일반적이다.인적 쇄신을 ...
  • 2018.11.13 천현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