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목록으로 보기목록 한눈에 보기
  • [윤기영의 인사이드 스포츠]한국 청년에게 스포츠 에이전트 시장은 블루 오션이다!
  • 현재 대한민국에서 한국인 스포츠 에이전트를 바라보는 시각은 다소 부정적인 경향이 있다. 그런데 외국의 능력 있는 에이전트를 언급할 때는 동경의 눈빛으로 존중까지 하며 언론에서 다루고 있다. 그렇다면 왜 우리나라에는 규모가 큰 스포츠 시장이 있는...
  • 2587호2015.07.26
  • [위클리 스포츠] K리그, 토종 공격수 전성시대 열릴까
  • [스포츠한국 김명석 기자] 최근 K리그는 외국인 공격수들의 존재감이 컸다. 데얀(34·전 서울)이 2011년부터 3년 연속 득점왕에 올랐고, 지난해 산토스(30·수원)가 그 바통을 이어받았다. 에두(34·전 전북)나 스테보(33·전남) 페드로(29·전 제주) 케...
  • 2587호2015.07.25 스포츠한국 김명석 기자
  • 라운드 중 내 호흡을 잃은 결과
  • 라운드 중 내 호흡을 잃은 결과
  • 모처럼 동네 연습장 지인들과 함께 라운드에 나섰다. 출발은 여유 있게 했으나 중도에 대화를 나누다 그만 진입해야 할 도로를 지나쳐 다른 곳으로 향하는 고속도로로 들어서고 말았다. 별수 없이 한참을 달려 U턴을 해서 간신히 골프장으로 향하는 도로에 ...
  • 2587호2015.07.25 방민준 골프한국 칼럼니스트
  • ‘K리그 엑소더스의 문제는… 너무 많아, 바보야’
  •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우리는 축구를 바라볼 때 선수를 장기판의 말 대하듯 할 때가 많다. ‘이 선수가 여기 온다면 더 세질 텐데’, ‘저 선수가 나가고, 이 선수만 살아나면 우리팀은 우승할 텐데’하고 말이다. 그러나 당연한 얘기지만 선수도 사람이...
  • 2586호2015.07.19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 [위클리 베이스볼] 뜨겁게 달아오른 2015 KBO리그 전반기
  • [스포츠한국 박대웅 기자] 지난 3월28일 전국 5개 구장에서 일제히 막을 올린 2015시즌 KBO리그가 110일 동안의 열전을 잠시 멈추고 휴전에 돌입했다. 사상 첫 10구단 체제로 진행된 올시즌 KBO리그는 무려 5개팀(두산, 한화, SK, 롯데, KIA)의 사령탑 ...
  • 2586호2015.07.18 스포츠한국 박대웅 기자
  • [위클리 베이스볼]박병호의 홈런왕 장기집권… 외인이 가로 막나
  • [스포츠한국 김성태 기자] '야구의 꽃'이라고 불리우는 홈런. 투수가 아무리 무실점으로 막아내도 경기를 한번에 뒤집을 수 있는 것은 그라운드를 훌쩍 넘기는 홈런이다. 2015 KBO리그는 10개 구단 체제가 되면서 팀당 128경기에서 144경기로...
  • 2585호2015.07.12 스포츠한국 김성태 기자
  • 대니 리의 비상…6년을 기다린 보람
  • 대니 리의 비상…6년을 기다린 보람
  • 뉴질랜드 동포 대니 리(24·한국명 이진명)가 수많은 날개 짓 끝에 비상에 성공했다. 화려한 아마추어 시절을 보내며 차세대 골프스타로 스포트라이트를 받던 그로선 PGA투어 입성 6년 만에 거둔 첫 승리의 감회가 남다를 수밖에 없을 것이다. 프로선수로서...
  • 2585호2015.07.11 방민준 골프한국 칼럼니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