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하지원 대상까지… '기왕후' MBC 연기대상 휩쓸었다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한국아이닷컴 뉴스부 kjkim79@hankooki.com
입력시간 : 2013.12.31 12:00:52 | 수정시간 : 2013.12.31 12:00:52
    • MBC 연기대상 '기왕후' 하지원 대상이 화제다. 사진=MBC
    'MBC 연기대상 하지원 기왕후'

    MBC 연기대상에서 '기황후' 하지원이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또한 '기황후'는 7관왕에 오르며 MBC의 최대 히트작임을 입증했다.

    하지원은 30일 오후 서울 여의도 MBC 공개홀에서 열린 2013 MBC 연기대상에서 '인기상과 방송3사 프로듀서들이 뽑은 올해의 연기자상에 이어 대상 트로피까지 받아 3관왕을 차지했다.

    이날 '기황후'는 백진희가 여자신인상을 수상했으며, 장영철, 졍경순 작가가 작가상을, 지창욱이 특별기획 부문 남자우수상을, 주진모가 최우수상을 받았다.

    하지원은 수상 소감으로 "대상 트로피가 제 손에 있지만 한 편의 드라마가 만들어지기까지는 정말 수많은 스태프들이 계시다. 이 상은 그 분들에게 바치는 상이다. '기황후'를 위해 열연해주시는 선배님들께도 이 상을 바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 상 무겁다. 더 많이 품을 수 있는 배우, 세상에 있는 많은 사람의 이야기를 할 수 있는 큰 배우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고 노력하겠다. 올해 받은 사랑을 내년에 보답하도록 좋은 일을 많이 하겠다"고 밝혔다.

    하지원 대상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MBC 연기대상 하지원, 상 받을만했다" "MBC 연기대상 하지원, 기왕후 점점 재미있어진다" "MBC 연기대상 하지원, 수지 최우수상 대박" 등의 반응을 보였다.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