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감격시대 첫 방송, 별에서 온 그대 뛰어넘을까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한국아이닷컴 뉴스부 black@hankooki.com
입력시간 : 2014.01.16 18:31:41 | 수정시간 : 2014.01.16 18:31:41
    • 감격 시대 첫 방송이 화제다. 사진=KBS, SBS
    '감격 시대 첫 방송'

    '감격시대: 투신의 탄생' 첫 방송이 시청자들 사이에서 화제다. 하지만'별에서 온 그대'가 수목드라마 시청률 1위를 굳게 지켰다.

    1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어제 첫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감격시대'는 전국기준 시청률 7.8%를 기록했다.

    전작 '예쁜 남자' 종영 시청률(3.8%) 두 배를 웃도는 동시에 기존 방송 중이던 MBC '미스코리아'(6.8%)를 앞지른 수치다.

    현재 지상3사 수목드라마 경쟁 구도는 SBS '별에서 온 그대'가 독주하고 있는 상황.

    '별에서 온 그대'시청률은 20%대를 안정적으로 유지하고 있다. 하지만 '별에서 온 그대' 9회 시청률은 지난 8회보다 1.3%포인트 하락한 23.1%의 시청률을 보였다.

    감격시대 첫 방송에서는 주인공 김현중의 강렬한 연기로 포문을 열었다. 이어진 아역들의 호연과 성인 배우들과의 높은 싱크로율도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감격시대 첫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감격시대 첫 방송, 대박이다" "감격시대 첫 방송, 별그대 뛰어넘을까" "감격시대 첫 방송, 영화 보는 것 같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