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원영-심이영, 2월 결혼설 숨긴 이유가…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한국아이닷컴 뉴스부 black@hankooki.com
입력시간 : 2014.01.16 18:51:13 | 수정시간 : 2014.01.16 18:51:13
    • 최원영과 심이영이 결혼한다. 사진=한국아이닷컴 DB
    '최원영 심이영 속도위반 결혼'

    배우 최원영과 심이영이 결혼 소식을 전하며 2세 임신도 밝혀 화제다.

    최원영은 소속사를 통해 "얼마 전 생일날 가장 큰 생일 선물을 받았다. 오는 2월 28일 부부가 되는 것과 두 사람이 아닌 세 사람이 됐다"밝혔다.

    또한 지난해 결혼설 부인과 관련해 "잠시나마 서로 바쁜 일정 속에 그녀의 건강과 안정을 지켜주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개인적으론 축복받고 싶은 소식임에도 순서가 바뀐 부분에 조금 부끄럽기도 하지만 제가 태어나서 가장 잘한 일이라고 생각한다. 그만큼 행복하고 떨리고 기쁘다"고 말했다.

    앞서 심이영과 최원영은 지난해 6월 종영한 MBC '백년의 유산'에서 부부로 호흡을 맞추며 연인으로 발전, 그해 12월 공식적으로 열애를 인정했다.

    이후 두 사람은 지난해 결혼설에 휩싸였지만 양측 소속사는 "아직 결혼 날짜는 미정이다"라고 부인한 바 있다.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