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혼자 사는 여자' 임지연 수영복 입으니… 이럴수가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한국아이닷컴 뉴스부 black@hankooki.com
입력시간 : 2014.01.21 10:11:55 | 수정시간 : 2014.01.21 10:11:55
    • 혼자 사는 여자 임지연. 사진=채널A
    '혼자 사는 여자 임지연'

    '혼자 사는 여자' 임지연이 아찔한 몸매를 선보여 화제다.

    지난 20일 종합편성채널 채널A '혼자 사는 여자'에 출연한 임지연은 50대의 나이임에도 20대 못지 않은 S라인 몸매를 선보여 '역시 미스코리아 출신답다'는 탄성을 들었다.

    이날 방송에서 임지연은 '34-24-34'의 몸매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MC 김구라는 '34(가슴)'는 의학적 도움을 받은 거냐고 질문 했다. 임지연은 "당연히"라며 성형 사실을 순순하게 인정했다.

    임지연은 진짜가 아니다는 지적에 "요즘 이 정도 안 하는 사람 있으면 나와 보라고 하라"면서 "사실 36으로 하고 싶었지만 안 됐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임지연은 이날 일본인 재력가와 결혼했으나 이혼해 '혼자 사는 여자'가 된 가슴 아픈 사연도 털어놨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혼자사는 여자 임지연, 미스코리아다운 미모" "혼자사는 여자 임지연, 몸매 대박" "혼자사는 여자 임지연, 이혼 왜 했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