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보영 "이종석, 컬투쇼 못 나온 이유는 주목공포증 때문"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한국아이닷컴 뉴스부 chu@hankooki.com
입력시간 : 2014.01.21 21:03:36 | 수정시간 : 2014.01.21 21:03:36
    • 배우 박보영과 이종석. (사진=한국아이닷컴 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박보영' '이종석' '주목공포증'

    배우 박보영이 최근 영화 '피끓는 청춘'의 상대 배우 이종석이 '주목공포증'을 겪고 있다고 밝혀 화제다.

    박보영은 21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 혼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DJ 컬투(정찬우, 김태균)가 박보영에게 이종석과의 동반 출연을 제안하자 박보영은 "이종석은 주목공포증을 앓고 있다"고 답했다.

    이어 박보영은 "(이종석이 방송에 나오면) 일단 몸에 땀이 나고 얼굴이 빨개진다. 그리고 말을 잘 못한다"고 이종석을 대신해 털어놓았다.

    이종석은 과거 한 토크쇼에서도 "8명 이상의 인원이 순간적으로 나에게 집중할 때 얼굴이 빨갛게 달아오른다"며 자신의 '주목공포증'을 밝힌 바 있다.

    한편 이종석과 박보영이 열연한 영화 '피끓는 청춘'은 오는 22일 개봉한다.

    이종석 주목공포증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종석 주목공포증, 연예인은 어떻게 했지?" '이종석 주목공포증, 사진 속 얼굴이 빨갛더라니" "이종석 주목공포증 때문에 박보영 혼자 나왔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