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먹이 운다' 송가연 채보미, 터질듯한 19금 몸매가… 대박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한국아이닷컴 뉴스부 enter@hankooki.com
입력시간 : 2014.01.22 19:30:36 | 수정시간 : 2014.01.22 19:30:36
    • '주먹이 운다' 채보미 송가연 몸매가 화제다. (사진=채보미 페이스북)
    '주먹이 운다, 송가연 채보미'

    XTM '주먹이 운다'의 로드걸 채보미와 얼짱 파이터 송가연이 화제다.

    21일 방송된 케이블 채널 XTM '주먹이 운다-영웅의 탄생'(이하 '주먹이 운다') 3회에서는 용기(서두원 이훈) 광기(육진수 뮤지) 독기(남의철 윤형빈) 등 3팀이 최종팀 선발을 위한 1대1 서바이벌 대결을 벌였다.

    이번 결정전에서는 화제의 인물인 부산협객 박현우를 비롯해 야쿠자 출신 김재훈, 100억 CEO 곽성익 도전자가 치열한 한 판 승부를 겨뤘다.

    이와 함께 채보미와 송가연의 몸매가 덩달아 인기를 끌고 있다.

    • '주먹이 운다' 채보미 송가연 몸매가 화제다. (사진=채보미 페이스북)
    '주먹이 운다' 출연 후 매회 화제가 되고 있는 송가연과 채보미가 시청자들에게 또 다른 볼거리를 제공 하고 있다.

    채보미는 1992년생으로 지난해 10월 열린 '로드FC 13' 경기에서 송가연·임지혜와 함께 '로드걸'로 활약했고, 1994년생인 송가연은 최초 격투기선수겸 로드걸로도 활약중이다.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