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육덕돌' 쥬얼리 예원, 가슴에 자신있다더니 진짜네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한국아이닷컴 뉴스부 chu@hankooki.com
입력시간 : 2014.01.23 10:19:21 | 수정시간 : 2014.01.23 10:19:21
    • 쥬얼리 예원 속옷 모델. (사진='예스' 제공)
    '쥬얼리 예원' '육덕돌' '속옷 모델'

    '육덕돌' 쥬얼리 예원이 속옷 모델로 발탁됐다.

    예원은 속옷 브랜드 예스의 새로운 모델로 활동한다.

    과거 예스 광고 모델로는 브라운아이드걸스 가인, 시크릿의 전효성 등 섹시하고 통통 튀는 스타들이 모델로 나서왔다.

    예원은 20대 소녀다운 상큼 발랄한 이미지와 남다른 볼륨감으로 '아이돌 베이글녀 끝판왕' '육덕퀸' 등으로 주목받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예원은 그동안 숨겨왔던 풍만한 가슴을 얼룩말 무늬의 브래지어와 함께 자랑했다. 사진 속 예원은 귀엽게 윙크하는 모습까지 더해져 섹시함과 청순함을 한번에 담아냈다.

    예스 측은 "예원의 밝고 당당한 모습과 연기 활동 등을 통해 풍부한 감성이 브랜드 콘셉트를 잘 표현해 줄 것"이라고 모델 선정의 이유를 밝혔다.

    예원의 속옷 화보를 본 누리꾼들은 "예원 가슴 대박" "쥬얼리 예원 전효성 밀어낸 육덕돌이네" "예원 예스화보 정말 잘 어울린다" "쥬얼리 예원 '육덕돌'이라고 자랑하더니 진짜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