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응급남녀' 송지효-최진혁, '응'칠-'응'사 흥행 계보 이을까?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한국아이닷컴 추진혁기자 chu@hankooki.com
입력시간 : 2014.01.24 10:30:32 | 수정시간 : 2014.01.24 10:30:32
    • '응급남녀' 최진혁 송지효. (사진=tvN 제공)
    '응급남녀' '송지효' '최진혁'

    '응'답하라 시리즈 뒤이은 '응'급남녀, 이번에도 인기 끌까?

    송지효-최진혁이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tvN드라마 '응급남녀'가 24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6년전 이혼한 오진희(송지효 분)와 오창민(최진혁 분)은 우연히 같은 응급실에서 '늦깎이 인턴'으로 만나 함께 지옥 같은 인턴생활을 경험하게 되는 '혈압상승 로맨스물'을 표방한 '응급 남녀'는 마주치기만 하면 으르렁대는 두 남녀의 일촉즉발 로맨스를 담았다.

    최고의 앙숙이지만 때론 응급환자를 살리기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고, 삶과 죽음이 오가는 응급실에서 좀 더 다른 깊이의 삶을 생각하는 두 남녀를 그렸다.

    24일 방송될 '응급남녀' 1회에서는 오진희와 오창민이 이혼 후 지인의 결혼식에서 악연으로 다시 만나는 장면으로 이야기를 시작한다.

    '응답하라' 시리즈가 방영되던 금·토요일 저녁 시간대 방영돼, '응칠-응사-응급남녀'로 이어지는 계보를 이었다.

    드라마 첫 회 방영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응급남녀 송지효 최진혁 연기 기대돼" "응급남녀 송지효 최진혁 케미 대박?" "응칠-응사-응급남녀로 이어지는 tvN '응'시리즈 고집있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