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크레용팝 해명, 동영상보니 타이밍 절묘하네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한국아이닷컴 뉴스부 black@hankooki.com
입력시간 : 2014.01.27 12:52:44 | 수정시간 : 2014.01.27 12:52:44
    • 크레용팝 해명.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
    '크레용팝 해명'

    걸그룹 크레용팝이 소녀시대 멤버 써니를 밀쳤다는 논란에 대해 적극 해명하고 나섰다.

    지난 26일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써니 밀치는 크레용팝 웨이'라는 제목의 글과 동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은 지난 23일 진행된 '하이원 서울가요대상' 시상식 엔딩 장면으로, 출연 가수들이 무대에서 마지막 인사를 나누고 있는 모습이 보인다.

    이때 크레용팝의 웨이가 소녀시대 써니 뒤에 서서 써니의 등을 미는 듯한 모습이 포착됐다.

    이에 대해 크레용팝 소속사 크롬엔터테인먼트는 "영상을 보면 엘린이 오른쪽에, 웨이가 왼쪽에 서 있다. 엘린이 웨이의 팔을 잡고 자기 쪽으로 끌어당겨 웨이의 팔이 당겨지는 순간 써니가 앞으로 나가면서 밀친 것처럼 보이는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웨이가 써니의 등을 민 것처럼 나왔는데 신체 접촉은 아예 없었다"고 덧붙였다.

    동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크레용팝 해명, 타이밍 절묘하네" "크레용팝 해명, 접촉 없는것 같은데" "크레용팝 해명, 설마 써니를 밀쳤겠어" 등의 반응을 보였다.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