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룸메이트 박봄, 망사스타킹 신고 잠든 모습이… 대박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한국아이닷컴 뉴스부 black@hankooki.com
입력시간 : 2014.05.19 11:56:15 | 수정시간 : 2014.05.19 11:56:15
    • 룸메이트 박봄. 사진= 박봄 인스타그램
    '룸메이트 박봄'

    박봄이 룸메이트에 출연해 화제인 가운데 그녀의 과거 셀카가 인기를 끌고 있다.

    한편, 지난 18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룸메이트'에서는 박봄, 이소라, 송가연이 타로 카페를 찾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박봄은 타로 카페로 가던 도중 "이 사람이 생각보다 착한 것 같아서 좋다"며 함께 생활하는 룸메이트 누군가를 언급했다.

    이 말을 들은 이소라는 "그래. 강준이 괜찮아"라고 직접적인 실명을 거론해 박봄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특히 타로리스트는 박봄에게 "박봄과 이동욱이 부부관계를 뜻하는 카드가 나왔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편, 박봄은 과거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봄이는 자는 중"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박봄이 하얀색 쇼파에서 쿠션을 베고 누워 편편안한 모습으로 자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박봄은 빨간색 망사 스타킹을 신고 가방을 멘 채 스타일리쉬한 모습을 자아내 보는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룸메이트 박봄, 몸매 대박" "룸메이트 박봄, 매력적이다" "룸메이트 박봄, 앞으로 기대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