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4만원 교복 원가는 8만원, 왜 이리 비싼거야?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한국아이닷컴 뉴스부 chu@hankooki.com
입력시간 : 2014.01.21 11:33:35 | 수정시간 : 2014.01.21 11:33:35
    중·고등학생 교복(동복 기준)의 평균 가격이 24만원이면 이를 공장에서 제작하는 원가는 8만원에 불과하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한국소비생활연구원이 교복 제조업체와 대리점 등 업계 관계자 인터뷰를 통해 추정한 이번 조사 결과에 따르면 동복 기준 중·고등학생의 평균 개별 구입 비용은 약 24만원이었다.

    제조원가는 임가공비 5만원, 원·부자재비가 3만원을 더한 최대 8만원에 불과하지만, 광고비와 운송비 등이 더해지면서 대리점으로 넘어가는 출고가는 15만원이었다.

    대리점은 인건비, 임대료, 영업이익 등으로 약 9만원을 더해 소비자들에게는 평균 24만원에 판매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비록 추정치지만 교복의 직접 제조원가와 출고가가 공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결론적으로 소비자가 대리점을 거치지 않고 브랜드업체와 직접 거래하면 평균 15만원에 구입할 수 있다는 계산이 나와 교복 가격 인하의 여지가 생겼다.

    이번 조사결과를 본 누리꾼들은 "교복 공동구매로 사야겠네" "사복보다 비싼 교복 뭔가 이상하긴 했어" "교복도 등골 브레이커네" "24만원 교복, 원가 8만원에 파는 곳은 없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