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푸마, 아웃도어 키워드 '핏'에 꽂히다
  • 몸에 딱 맞는 제품, 가볍고 간소한 스타일, 화려한 컬러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이홍우기자 lhw
입력시간 : 2014.04.10 14:43:46 | 수정시간 : 2014.04.11 15:31:29
    국내 대표 패셔너블 아웃도어 브랜드 라푸마가 S/S(봄/여름) 시즌에 '핏(Fit)'을 강조한 제품을 대거 출시한다. 기존 넉넉하게 착용하던 스포츠웨어에서 최근 남성복이나 여성복처럼 몸에 딱 맞게 디자인된 제품들이 인기를 끌고 있는 아웃도어 시장의 변화를 반영한 것이다.

    이처럼 아웃도어에서도 핏의 중요성이 강조되는 만큼 아웃도어의 캐주얼화 경향 또한 한 차원 진화한 형태로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라푸마는 이번 봄/여름 시즌, 엉덩이를 덮는 긴 기장의 사파리형 재킷 등 아웃도어의 소재에 캐주얼 아이템에서 따온 디자인 모티브를 접목한 제품을 출시하는 한편, 가볍고 몸에 알맞게 붙도록 디자인된 '더 핏 시리즈(THE FiT Series)'를 출시한다.

    또한 고도로 발전된 기능이 가미된 스마트 제품, 기능성 아웃도어 제품들과 일상복이라고 보아도 무방할 정도로 캐주얼한 디자인의 아웃도어 제품들이 각광받는 시장 트렌드도 반영했다. 예년보다 더욱 가벼운 소재로 제품의 무게를 줄이는 대신 디테일을 강조하는 한편 화사함을 찾고 싶은 대중들의 심리를 반영해 비비드한 컬러 제품을 출시한다. 라푸마는 이번 시즌 경쾌한 오렌지와 라임 컬러를 포인트로 많이 사용했다.

    라푸마의 '더핏(THE FiT)' 바람막이 재킷은 패션에 민감한 등산 초보자 및 아마추어 등산객들을 위해 제작된 제품이다. 이 재킷은 스트레치 소재로 경량성과 신축성을 높였으며 요소요소에 밝은 포인트 칼라를 덧대어 밝고 차별화된 느낌을 주는 것이 특징이다.

    여성용 '더핏(THE FiT)' 바람막이 재킷은 스트레치 소재를 사용해 얇고 가벼우며 뛰어난 스트레치성을 자랑해 장시간 활동량이 많은 트레킹에 적합한 제품이다. 특히 라푸마 특유의 뛰어난 핏(fit)으로 허리라인이 돋보이는 슬림한 디자인 구조를 채용했다.

    'FX 라이트핏' 트레킹워킹화는 PU 캐스팅 공법*을 활용해 어떠한 상황에서도 발의 핏을 잡아주는 등 우수한 착화감 확보를 최우선 기능으로 내세우는 제품이다. 특히 고어텍스 소재 및 가볍고 통기성이 우수한 메쉬 소재를 적용해 실용적으로 착용하기에 좋다.

  • <저작권자 ⓒ 한국미디어네트워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