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백운비 사주풀이] 공부를 더 하고 싶은데 아내의 반대가 심해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입력시간 : 2018.04.16 07:00:26 | 수정시간 : 2018.04.16 07:00:26
  • 공부를 더 하고 싶은데 아내의 반대가 심해

    원재성 (남, 1977년 4월 17일 사시생)

    (문) 1979년 11월 인시생인 아내와 음식점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저는 스스로의 길을 가기 위해 공부하고 있는데 아내의 반대가 심하고 성격도 잘 맞지 않아 이혼을 생각 중에 있습니다.

    (답) 지금 두 분께서는 어떠한 경우가 발생하더라도 절대로 헤어지지 않습니다. 어느 누구나 팔자에 없는 이혼은 오히려 더 큰 시련과 불행을 만들어서 패가망신하게 됩니다. 귀하의 부인은 성격이 매우 고지식하고 외곬입니다. 그리고 그동안 겪어온 경제타격과 시련에 매우 지쳐 있습니다. 귀하의 부인은 생활력이 아주 강하고 애착심이 많으나 욕심이 너무 지나쳐 현실 적응이 잘 되지 않아서 짜증과 불만이 많습니다. 그러나 귀하에 대한 애정이나 관심은 전혀 변함이 없으며 향후 경제 성공으로 새로운 행복이 탄생하게 됩니다. 그리고 귀하는 본인이 원하고 있는 스스로 길을 찾아가세요. 귀하의 길은 법무사 자격고시입니다. 시험은 내년에 합격하게 되니 자신감을 갖고 도전하세요.

    사업도 안 되고 아기가 생기지 않아 걱정

    우효선 (여, 1983년 2월 25일 사시생)

    (문) 병원에서는 이상이 없다고 하는데 1979년 8월 사시생인 남편과의 사이에서 아기가 생기지 않아서 걱정이 많습니다. 또한 지업사를 운영하고 있는데 자금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답) 지금 두 분은 아주 좋은 배필이며 평생 헤어질 수 없는 필연입니다. 그리고 건강, 애정, 자녀, 재물 등 모든 것이 상생하여 행복의 조건이 고루고루 갖추어져 있습니다. 다만 남자분 운에서 자녀가 다소 늦어지고 있으나 내년 상반기에 첫 번째 임신에 이어 두 자녀를 얻게 되어서 자녀에 대한 문제는 말끔히 해결됩니다. 부인은 재복과 식복을 골고루 갖추고 있어서 남편의 사업에 커다란 도움이 됩니다. 망설이지 말고 적극 참여하세요. 그리고 지금 운영하고 있는 지업사는 계속 영위해 나가세요. 내년 상반기에 사업장의 확장으로 확고한 기반을 다져 나가게 됩니다. 희망과 자신감을 가지고 두 분이 혼연일체 되어 밝은 미래를 열어가세요.

  • <저작권자 ⓒ 한국미디어네트워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