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백운비 사주풀이] 아내 과거 묻어두었으나 옛 모습 다시 나타나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입력시간 : 2018.05.21 07:00:24 | 수정시간 : 2018.05.21 07:00:24
  • 아내 과거 묻어두었으나 옛 모습 다시 나타나

    황진우 (남, 1978년 10월 28일 자시생)

    (문) 1984년 4월 축시생인 아내와 불화 끝에 별거하고 있습니다. 아내의 좋지 않은 과거도 묻어두고 이해와 용서로 받아들였으나 다시 옛 모습이 나타나 몹시 괴롭습니다.

    (답) 이제는 모든 것을 다 떨쳐버리고 빨리 정리해야 하며 더 이상 두 분의 인연으로는 역부족입니다. 부인과의 인연이 아닌 것도 사실이지만 부인의 운명이 아주 험난하여 가정생활을 유지하지 못하며 타고난 운명이 바람기가 다분하여 스스로 감당하지 못합니다. 부인은 일찍이 이성관계가 시작되어 귀하를 만나기 전에도 이미 여러 번의 동거생활 등 복잡하고 난잡한 이성관계의 사연들이 많았으며 성의 노예가 된 형국입니다. 타고난 운명의 기질이며 이미 체질적으로 굳어져 있어서 절대 개선되지 않습니다. 노리개 대상이 되고 있습니다. 귀하의 미련이 또한 문제입니다. 이제는 냉정한 선택과 함께 불행의 굴레에서 한시바삐 벗어나세요. 재혼으로 불행을 만회하게 됩니다.

    부모님 이혼 위기에 나도 덩달아 방황

    권윤희 (여, 1991년 8월 14일 해시생)

    (문) 부모님의 불화가 심하고 이혼 위기에 있어서 덩달아 저도 방황하고 있는데 언제 화목을 찾을 수 있을까요. 그리고 1990년 11월 진시생을 짝사랑하는데 고백해도 될 지요.

    (답) 귀양은 부모운이 불운하여 가정이 흔들리고 불안과 공포감에 시달리고 있으나 부모님의 이혼은 없습니다. 그리고 2019년부터 부모님과의 상생 운으로 가정의 평화와 안정이 시작되어 집안 걱정을 면하게 됩니다. 귀양의 방황은 이성문제에서 비롯된 것이며 지금 상대에게 사랑의 고백은 곧 불행을 자초하는 지름길입니다. 귀양은 운세가 정착하지 못하고 떠다니는 구름과 같아서 잘못하면 태풍을 몰고 올 위험에 빠지게 됩니다. 빨리 잊는 것이 불행을 면하는 유일한 길임을 명심하세요. 집안의 불화와 외로운 감정에 얽매여 악운에 말려들면 함정만 있습니다. 올해까지 이성을 삼가 후회하는 일 없게 하세요. 지난번 중단하였던 학업을 다시 시작하세요. 간호학이나 보건위생학이며 귀양의 천직으로 이어집니다. 무엇보다 먼저 학업을 우선하세요.

  • <저작권자 ⓒ 한국미디어네트워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