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27대란' 갤럭시S5 19만원 알고보니… 경악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한국아이닷컴 뉴스부 black@hankooki.com
입력시간 : 2014.03.28 09:38:50 | 수정시간 : 2014.03.28 09:38:50
    • 갤럭시S5 3.27 대란
    '갤럭시S5 3.27 대란'

    갤럭시S5가 출시된 지난 27일 온라인 상에서는 327대란이 일어났다.

    업계에 따르면 이날 SKT의 한 온라인 판매점에서 갤럭시S5를 19만원에 판다는 글이 게재돼 화제가 됐다.

    누리꾼들은 갤럭시S5가 하루도 안 돼 헐값에 판매된다는 소문에 '3.27 대란'이라 부르며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하지만 '3.27 대란'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SK텔레콤 측은 "갤럭시S에 법정 보조금 이상을 지급하지 않는다"며 "한 온라인 판매점이 요금할인을 단말기 보조금인 것처럼 속여, 보조금과 합산해 단말기 구매 가격인 것처럼 소비자를 호도하고 있다"고 밝혔다.

    SKT는 문제의 판매점은 '69 요금제'로 24개월 약정 가입시 월 1만 7500원씩 총 42만원의 요금을 할인받는데 이를 마치 보조금처럼 고객을 속인 것이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갤릭시S5 327대란, 폰팔이의 거짓말" "갤릭시S5 327대란, 거짓 홍보 처벌해야한다" "갤릭시S5 327대란, 진짠줄 알고 깜짝 놀랐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