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승환, 12경기 연속 무실점 호투…日 언론 반응은?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한국아이닷컴 조민경 인턴기자 enter@hankooki.com
입력시간 : 2014.05.14 14:14:08 | 수정시간 : 2014.05.14 14:14:08
    • 오승환 (사진=한국아이닷컴DB)
    한신 타이거즈의 오승환이 12경기 연속 무실점 호투를 이어갔다.

    오승환은 13일 992014 일본 프로야구 히로시마 도요카프와의 원정 경기에서 1.1이닝 무실점 호투했다. 이는 12경기 연속된 기록이다.

    이날 팀의 다섯 번째 투수로 마운드에 오른 오승환은 히로시마의 4번 타자 브래드 엘드레드를 상대로 올 직구 승부하며 헛스윙 삼진을 유도했고 이어진 11회말에서는 1피안타 1볼넷을 내줬지만 실점 없이 이닝을 마쳤다. 그러나 팀은 끝내기 홈런으로 1대 2로 패했다.

    경기 후 일본 스포츠닛폰은 "오승환이 올 시즌 처음으로 연속 이닝을 던지며 호투했다"며 "10회 2사 만루에서 히로시마 4번 타자를 상대로 올 직구 승부하며 헛스윙 삼진을 빼앗더니 11회에도 끝내기 위기를 자초하고도 실점없이 막아냈다"고 극찬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오승환 12경기 연속 무실점 호투에 네티즌들은 "오승환, 정말 멋지다", "오승환, 역시 남다른 실력", "오승환, 최고!" 등의 반응을 보였다.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