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간한국 : [권오현의 길따라 멋따라] 환사의 드라이브 코스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입력시간 : 1970.01.01 09:00:00 | 수정시간 : 1999.11.30 18:43:00
  • 강구항에서 대게로 포식을 했다면 드라이브를 즐기자. 동해안에서 가장 바다와 가까운 918번 지방도로.

    강구항에서 대진항에 이르는 30여㎞의 해안도로이다. 금진포구, 대부포구, 오보포구 그리고 ‘대게원조마을’인 차유마을등 그림엽서처럼 앙증맞은 포구들이 잇달아 나타난다.

    기암의 연속인 영덕군의 해안선이 일품이다. 30㎞의 짧은 구간이지만 도중에 차를 세워놓고 바다를 바라보노라면 1시간도 모자란다.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