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간한국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기사 구입 프린트 기사메일
입력시간 : 2003.10.02 15:26:12 | 수정시간 : 2003.10.02 15:26:12
  • [패션] 원피스, 로맨틱한 단벌, 여성스럽게. 액티브하게
    정장에서 리조트웨어까지 다양한 연출





    원피스는 유독 여름철에 사랑 받는다. 몸을 구속하지 않아 입기 편하고 시원함을 느낄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한 벌로 입는 원피스는 선뜻 구입하기 어려운 아이템 중 하나.



    올 여름 원피스는 어중간한 용도보다는 아예 화려하거나 캐주얼한 스타일이 인기다. 정장처럼 원피스는 유행을 타지 않는 디자인이면서 소재가 좋은 것으로 선택해 구입해 둘 만하다. 개성 따라 선택하는 단벌의 멋, 원피스 유행 경향을 살펴보자.




    액세서리로 다양한 연출 가능





    원피스는 여성스러움을 대표하는 아이템. 소매가 없는 원피스는 가디건 하나만 걸치면 초봄부터 한여름까지 실내외 모두 활용이 가능하다. 리본이나 주름 등 로맨틱한 장식을 활용하거나 깔끔한 외형으로 여성미를 표현해왔지만 이번 여름 원피스는 이미지 변신을 시도하고 있다.



    꽃무늬 가득한 로맨틱 원피스를 비롯해서 군복 스타일 원피스, 스포티한 원피스, 섹시한 슬립 드레스에 이르기까지 각기 이미지를 달리하는 여러 디자인의 원피스가 나와 있다.



    원피스 하나로 정장, 스포츠룩, 리조트웨어, 파티웨어까지 연출이 가능하다. 정장 풍으로는 H라인 실루엣의 레트로 페미닌 스타일의 원피스가 많이 보여지며, 정장으로 활용해도 좋은 캐주얼한 셔츠 원피스도 베이직 아이템으로 꾸준히 사랑 받고 있다.



    앞쪽을 단추로 여미게 되어 있는 셔츠형 원피스는 유행을 타지 않는 디자인이다. 여기에 아웃포켓이 부착되거나 똑딱단추로 처리된 실용적인 디자인이 스포티한 캐주얼 스타일로 표현되기도 한다. 셔츠형 원피스의 허리 부분은 같은 원단의 벨트로 여미거나 두터운 펀칭 벨트로 포인트를 줄 수 있다.



    색은 짙은 남색이나 모래 색이 무난하며 린넨 혼방이나 코튼 소재가 편안한 착용 감을 준다. 화려하고 커다란 꽃무늬가 들어간 원피스는 비치 룩으로도 손색없다. 꽃무늬 대신 자연에서 영감을 얻은 동식물 문양, 커다란 체크무늬도 과감히 시도해 볼 만하다.



    가는 어깨 끈과 가슴 골이 들어 날 정도로 깊게 파인 목선, 몸의 곡선이 드러나는 슬립드레스는 파티웨어의 느낌을 주는데 여러 가지 액세서리로 분위기를 달리할 수 있다. 다양한 이미지로 변신하는 원피스의 대표적인 유행 스타일 정리했다.




    기능적인 캐주얼 스타일





    기능적인 아웃 포켓, 스트링, 지퍼 등의 디테일, 나일론 혹은 코튼 코팅 소재 등의 캐주얼한 원피스. 이번 여름에는 허리선이 아주 높거나 낮게 마감되어 마치 상하의 단품을 붙여 입은 듯한 착각을 일으키는 디자인 등 다양한 변형이 특징이다.



    스포티하지만 고급스럽게 업그레이드된 디자인이 많다. 반소매보다는 민소매 스타일이 많고, 깊은 V자형 목선이 시원한 디자인으로 돋보인다.



    이번 여름은 ‘카고(Cargo)’ 디자인이 기능적인 스타일을 대표한다. 멋쟁이라면 꼭 갖춰야할 아이템으로 등극한 카고는 본래 군복이나 작업복에 아웃포켓에서 시작되어 그 열풍이 스커트, 원피스로까지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



    카고 스타일 원피스는 아웃포켓이 1개에서 최고 4개까지 장식된다. 광택이 있는 방수원단에 자글자글한 주름이 처리되기도 하며, 때로는 밀리터리 풍과 믹스되어 표현되기도 한다. 카키, 베이지, 브라운 등 내추럴 색상이 많다.




    활동적인 스포츠 스타일







    원피스 옆선에 화이트나 혹은 컬러 배색이 되는 선을 넣은 스트리트 스타일. 커다란 프린트, 숫자 디자인, 주머니, 후드 같은 디테일이 더해져 활동적이다. 니트재질의 트레이닝복 같은 디자인이나 나일론 소재의 주름이 많이 들어간 점퍼형 스포티 원피스가 인기를 끌고 있다.



    기능성 소재와 함께 아디다스 삼색 라인, 스트라이프 패턴에 민 소매, 셔츠 칼라 등을 활용하여 심플하고 절제된 디자인으로 경쾌한 이미지를 표현하고 있다.



    색상은 흰색을 비롯해 빨강, 파랑 등 화려한 원색이 주류를 이루며 니트로 된 스포츠 칼라나 V자형 목선이 경쾌함을 더한다. 스포츠 스타일의 원피스는 다른 아이템과 겹쳐 입는 레이어드 스타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섹시한 스타일





    가슴과 엉덩이를 강조하는 스타일이다. 컷성뮌犬?이브닝 드레스를 연상시킨다. 자연스런 실루엣을 연출하기 위해 매끈하고 광택 있는 소재를 사용하고, 가슴 선을 강조하기 위해 깊게 판 V자형 목선과 가는 어깨 끈으로 처리해 섹시한 느낌을 준다. 강렬한 원색은 자극적인 섹시함을, 검은색은 우아한 섹시함을 선사한다.



    민소매 디자인에서 목 뒤로 여며지는 홀터넥 디자인은 어깨의 드러나는 부분이 많고 가슴을 조여주는 주름이 잡혀 이국적인 섹시미를 준다. 마치 란제리와 같은 레이스로 장식된 원피스도 속옷의 이미지로 섹시함을 더할 수 있다. 섹시한 느낌의 원피스는 에스닉 액세서리와 매치하면 한결 화려한 멋을 낼 수 있다.




    클래식 스타일





    1950~1960년대 풍의 우아한 이미지의 원피스. 재클린 케네디의 스타일을 떠올리면 된다. 허리선이 절개되어 컬러 배색이 들어가거나 벨트로 허리를 강조한 정장 풍의 클래식 원피스는 작년에 이어 인기가 있는 스타일이다. 지난 시즌에는 가로 스트라이프가 강세였다면, 이번 시즌에는 무늬가 없는 솔리드 혹은 도트 프린트가 강세이다.



    가는 팔을 강조하는 민소매가 많으며, 허리선이나 목 둘레 등에 리본이나 러플 장식으로 포인트를 주기도 한다. 액세서리는 진주 목걸이나 옆구리 끼는 백 등 우아함을 상징하는 소품 한두 가지만 활용하는 것이 좋다.






    로맨틱 스타일





    이번 시즌 로맨틱 원피스는 낭만적인 분위기를 낸다. 하늘하늘한 시폰 소재나 실크 소재를 활용하여 셔링(주름장식), 리본, 레이스, 비즈, 러플에 이르기까지 더욱 다양해진 디테일로 화사하게 장식되어 있다.



    로맨틱 아이템에서 빠질 수 없는 것이 주름 장식이다. 주름이 많은 시폰 소재의 원피스, 특히 러플 장식이 들어가면 귀여운 이미지를 준다. 가슴이 빈약하거나 상체가 마른 체형에 특히 잘 어울리는 주름 디자인은 하늘거리는 얇은 소재를 사용해 여성스러움을 강조한다.



    가슴 부분은 물론 소매까지 러플 장식이 들어가 화려하면서도 귀여운 멋을 줄 수 있다. 리본이나 레이스 장식이 된 원피스에 비슷한 색 머리띠나 핀 등으로 장식을 하면 가장 무난하다. 전원풍의 잔잔한 꽃무늬 프린트 원피스도 로맨틱 스타일의 경향을 보여주고 있다.







    원피스 입기
       




    여름 원피스는 속옷을 제대로 갖춰 입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민소매 원피스나 밝은 색 원피스는 옷감이 얇거나 안감이 없는 경우도 있기 때문이다. 또 안감이 있어도 밝은 곳에 있거나 조명 때문에 속이 훤히 들여다보일 수 있다.



    또 밝은 색 원피스 안에 무늬가 있거나 짙은 색 속옷을 입으면 비쳐 보일 수도 있다. 흰색이나 베이지계열의 속옷을 입고 너무 타이트한 속옷은 피한다. 원피스를 입을 때는 원피스형 슬립을 같이 입는 것이 좋다. 땀이 나서 안감이 몸에 휘감기는 것을 방지하고 속옷이 비치는 일도 막을 수 있다.



    원피스는 단벌이다 보니 옷차림이 단순해 보일 수 있고 그냥 막 나온 듯한 차림이 될 수도 있는데 외출 시 눈에 띄는 액세서리로 포인트를 주는 것이 좋다. 나무 소재 펜던트나 팔찌, 은 소재 목걸이나 발찌 등에 모자와 가방 또는 가방과 샌들을 통일된 소재나 색상으로 코디 한다.



    단품으로 원피스 코디를 하고 싶다면 상하의 세트로 원피스를 입은 듯한 이미지 연출을 해보는 것은 어떨까? 같은 무늬, 소재의 블라우스와 스커트 세트제품은 상하의가 연결되어 보이기 때문에 흡사 원피스와 같은 효과를 낼 수 있다. 변형 도트 무늬, 로맨틱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제품들로 낭만적인 원피스의 이미지를 줄 수 있다.











    체형별 원피스 선택법
       





    ▲ 넓은 어깨- 목 둘레에 신경 쓰는 것이 좋다. 목선을 깊게 파서 가슴으로 시선을 모으거나 어깨선의 폭을 넓게 잡아 가급적 어깨선?크게 분할한다. 어깨가 많이 드러나는 홀터넥은 피할 것.




    ▲ 두꺼운 팔뚝- 소매가 있는 디자인이 좋은데 민소매의 경우 팔 위쪽을 살짝 가려주는 캡소매 원피스를 고르는 것이 좋다. 민소매 단에 러플 장식이 덧붙여 있는 것도 두꺼운 팔을 가려준다.




    ▲ 굵은 허리- 몸에 붙는 스타일은 더 뚱뚱해 보일 수 있다. 큰 무늬보다는 잔무늬가 연속적으로 프린트된 패턴이 어울린다. H라인은 피하고 허리에 벨트를 둘러 전체적으로 X자형 실루엣을 만들어 준다.




    ▲ 하체비만- 두꺼운 벨트는 피하고 높은 허리선의 원피스로 하체를 자연스럽게 덮어준다. 다리가 근육질이거나 두꺼운 경우에는 치마길이가 중요한데 무릎을 살짝 덮는 정도가 다리를 가늘어 보이게 한다.





    박세은 패션칼럼니스트 suzanpark@dreamwiz.com


    입력시간 : 2003-10-02 15:28

  •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