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소년·소녀들의 위한… 나의 라임오렌지나무






헤르만 헤세의 ‘데미안’이 질풍노도의 청소년들을 위한 성장소설이라면, 브라질 작가 주제 마우루지 바스콘셀로스의 ‘나의 라임오렌지나무’는 그보다 어린 소년, 소녀들을 위로하는 작품이다.

1978년 처음 국내에 책이 소개된 후 줄곧 베스트셀러로 자리잡았던 ‘나의 라임오렌지나무’는 400만부 이상 판매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순수한 ‘제제’를 통해 내면을 들여다보고 진정한 자아를 찾아가기 위한 과정이 가슴 뭉클하게 담긴 이 작품의 뮤직드라마로 공연된다.

거리의 악사 아리오발도가 보여주는 탭 댄스, 무대 위에서 움직이는 뽀루뚜까의 자동차, 동화 같은 라임오렌지나무 무대, 테마 곡으로 쓰이는 팝송 레몬트리 등이 원작의 감동에 보고 듣는 재미를 돋운다. 6월 10일부터 7월 12일까지, 목동 엔젤씨어터 T. 02-2644-8161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4월 제2822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4월 제2822호
    • 2020년 03월 제2821호
    • 2020년 03월 제2820호
    • 2020년 03월 제2819호
    • 2020년 03월 제2817호
    • 2020년 02월 제2816호
    • 2020년 02월 제2815호
    • 2020년 02월 제2814호
    • 2020년 02월 제2813호
    • 2020년 01월 제2812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