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곽수 - Light and Time' 展

  • 'Woven Light'
'치유의 과정'을 담아내는 재미작가 곽수의 초대전을 선화랑에서 선보인다. 곽수 작가는 23살에 미국에 건너가 오늘에 이르기까지 30여 년 동안 미국에서 활발한 작품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뉴욕 June Kelly Gallery의 소속작가이기도 하다.

이번 전시에서는 작가가 오랫동안 천착해온 주제인 '빛'을 토대로 '치유의 빛' 시리즈와 신작을 만날 수 있다. 작품 표면을 칼로 가르고 다시 꿰매거나, 찢어서 조각을 덧붙이는 일련의 물리적인 방법은 작가 특유의 치유 방법으로 캔버스에 이를 직접 행하는 것으로 해석되며 작가의 가장 큰 특징이라고 평가받는다.

빛의 새로운 지평을 여는 최근작인 '영원'은 과거, 현재, 미래와 같이 3단계의 시간성이 하나로 통합되는 '영원'이 자리하며 빛과 시간의 상대성을 뛰어넘어 절대성으로 향하는 양상을 보여준다.

물리적 차원의 빛으로부터 이데아적 빛으로까지 확장되는 그의 다양한 '빛 세계'는 작품의 주제는 물론 작품 그 자체 역시 치유의 매개체로 기능할 수 있음을 시사한다. 전시는 10월21일부터 11월6일까지. 02) 734-0458

  • 'Epiphany'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2월 제2816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2월 제2816호
    • 2020년 02월 제2815호
    • 2020년 02월 제2814호
    • 2020년 02월 제2813호
    • 2020년 01월 제2812호
    • 2020년 01월 제2811호
    • 2020년 01월 제2810호
    • 2019년 12월 제2809호
    • 2019년 12월 제2808호
    • 2019년 12월 제2807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청주 삼겹살 거리 청주 삼겹살 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