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연극 '그남자 그여자 – 순수편'

공연계의 스테디셀러 <그남자 그여자>의 후속편 격으로 제작된 작품. 전편에서 못다한 이야기를 풀어내기 위해 1년여 기획 끝에 만들어졌다. 전편과 마찬가지로 이미나 작가의 원작의 에피소드를 중심으로 구성했다. 첫사랑을 소재로 해 전편보다 더 유쾌하고 발랄하게 그려졌다. '사랑은 믿음이다'라는 새로운 주제를 이야기하며 첫사랑의 설렘을 관객들과 공유한다.

고등학교 3학년이 된 선우, 정민, 현지, 우석 네 남녀는 얽히고 설킨 삼각관계에 빠져들어 혼란스러운 사춘기를 보낸다. 그들의 첫사랑은 각자의 가슴 속에 추억으로 남는다. 6년 후 그들은 고등학교 동창회에서 다시 만나게 되고, 새로운 사랑을 시작한다.

<그남자 그여자>가 관객에게 많은 호응을 얻을 수 있었던 이유는 바로 '공감'이다. 이번 시리즈 역시 누구나 한번쯤 경험해 봤을 법한 '첫사랑'의 이야기를 다루기 때문에 관객들의 공감을 얻으며 첫사랑의 향수에 젖게 한다. 또한 '그드리'라는 역할이 전편과는 달리 특징적이다. '그드리'는 때에 따라 사랑의 방해꾼이자 큐피트로 활약하며 무대 위를 종횡무진한다.

멀티맨과 더불어 그드리는 시종일관 관객들의 폭소를 자아낸다. 배우가 진행하고, 관객이 증인이 되는 프러포즈 이벤트는 전편과 똑같이 진행된다. 1월15일부터 오픈런. 대학로 아츠플레이씨어터 2관. 1577-5878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1월 제2803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1월 제2803호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암스테르담 ‘자전거’여행 암스테르담 ‘자전거’여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