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월드비트 비나리

"즐거운 타악, 최고의 드럼, 그리고 마음을 움직이는 보컬이 어우러지는 매력적인 공연!"(영국 가디언).

90년대가 김덕수 사물놀이패의 시대였다면 2000년대는 들소리의 시대라고 해도 좋을 만큼 들소리의 행보가 힘차다. 2003년 이래 49개국, 146개 도시에서 순회공연을 한 국악그룹 들소리는 런던과 뉴욕 현지법인까지 차렸다.

2009년에는 세계 최대 월드뮤직 엑스포인 워맥스(WOMEX)의 공식 쇼케이스에 선정되더니, 올해는 북유럽의 로스킬레 록 페스티벌(7월 1일~4일)에도 초청됐다.

39년의 역사를 헤아리는, 덴마크의 로스킬레 록 페스티벌에는 나흘간 10만 명의 록 마니아가 광란의 축제를 즐긴다. 영국 그룹 뮤즈, 페이브먼트, 잭 존슨, 프린스 등이 라인업 되어 있다. 정통 록 페스티벌의 전통 한국 음악의 등장은 이질적이면서도 이색적이다. 한국 팀으로서는 들소리가 최초다.

이 록 페스티벌이 들소리의 올해 유럽 투어 시즌 첫 공연이 된다. 유럽 투어에서 선보일 공연은 '월드비트 비나리'로, 한국의 전통 기원문화를 토대로 주술과 장단이 마법처럼 어우러지는 작품.

2005년 월드뮤직 페스티벌 워매드(WOMAD)에서 첫 선을 보인 이래 지난해 워맥스를 통해 코펜하겐 콘서트홀 무대에 서기도 했다. 유럽 투어 이전에, 이 공연을 한국 무대에서 먼저 만나볼 수 있다. 6월 5일부터 6일까지, 남산국악당 T. 02-744-6800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9월 제2847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9월 제2847호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2020년 09월 제2844호
    • 2020년 08월 제2843호
    • 2020년 08월 제2842호
    • 2020년 08월 제2841호
    • 2020년 08월 제2840호
    • 2020년 08월 제2839호
    • 2020년 07월 제2838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화병, 참으면 병 된다  화병, 참으면 병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