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새 옷 입은 '홍길동' 이색 변신

비보이, 인터넷 가미 '힙합 마당극'으로, 한국 춤·마셜 아츠 결합 '뮤지컬'로
  • 뮤지컬 '홍길동'
대사가 이상하다. 무대도 이상하다. 인물과 이야기는 틀림없이 '홍길동'이지만 모두 어딘가 이상하다.

K-1을 연상시키는 무대, 비보이들의 힙합춤이 난무하는 군중씬은 <홍길동전>이라기보다는 비보잉 퍼포먼스에 가까워 보인다.

다른 '홍길동'에선 무대보다 객석이 더 시끄럽다. 홍길동이 등장하는 장면에선 별안간 객석이 웅성웅성거린다. 흡사 스타가수에 열광하는 콘서트 같은 분위기가 연상된다.

'홍길동'의 옷을 입었지만 '홍길동전'이라고 부르기 어려울 것 같은 이 공연들은 힙합 마당극 <신 홍길동전>과 뮤지컬 <홍길동>이다. 5월 내내 무대에 올랐던 <신 홍길동전>에 이어 6월부터는 <홍길동>이 '새로운 홍길동 퍼포먼스'의 배턴을 이어받게 된다.

5월 청소년공연예술제 참가작이었던 힙합 마당극 <신 홍길동전>은 원래 '국립극장, 고고고!'의 일환이었다. 전통과 신세대 문화가 공존하고 있는 21세기 무대에 '홍길동'을 불러내 청소년들의 고민과 문제를 같이 고민하고 들여다 보자는 의도에서 기획된 공연이었다.

  • 힙합 마당극 '신 홍길동전'
'힙합 마당극'이라는 형식에는 제목만큼 실험적인 요소들이 대거 들어가 있다. 국립국악관현악단이 라이브로 연주하는 국악에 마당극이라는 전통공연 양식을 결합시키고, 비보이, 인터넷, 게임, K-1, 힙합, 뮤지컬 등 다양한 코드를 적재적소에 접목시켜 현대적 특색을 가미했다.

특히 이번 무대를 위해 '예술단 미르'가 세계적인 명성의 비보이크루 '라스트 포원'의 리더 조성국으로부터 몇 달에 걸쳐 배운 비보잉은 <신 홍길동전>의 백미였다.

한편 5일부터 극장용 무대에 오르는 뮤지컬 <홍길동>은 지난 2월의 초연에 이어 다시 한 번 관객과 만나게 됐다. 이 공연에서 먼저 눈에 띄는 것은 슈퍼주니어와 AMP, Time 등 대중적 인지도를 갖고 있는 스타들이다. 하지만 이 작품에 앞서 뮤지컬 <남한산성>(슈퍼주니어 예성)과 <아킬라>(슈퍼주니어 성민), <클레오파트라>(Time 여운) 등에서 뮤지컬 경험이 있다는 점에서 출연을 납득하게 한다.

초연 당시 뮤지컬 <홍길동>이 화제가 됐던 것은 특이하게도 전라남도 장성군과 서울심포니오케스트라가 합작한 작품이었다는 것이다. 두 단체는 조선왕조실록 연산 6년(1500년) 10월 22일에 등장한 '장성 사람' 홍길동이 최초의 한글소설 <홍길동>의 모델이었다는 학계의 연구를 기반으로 '팩션 홍길동'을 창조해냈다.

뮤지컬 <홍길동>의 변주는 보다 한국적이다. 살풀이, 칼춤 등의 한국춤과 마셜 아츠를 결합시킨 안무와 대규모 전쟁씬을 스턴트 액션으로 재해석한 장면, 연희와 당산제를 퓨전 재연한 시도 등 볼거리에 집중한 점이 특징적이다. 음악적인 면에서도 한국적 선율에 팝페라적인 요소를 도입한 서울심포니오케스트라 넘버들은 관객에게 긴 여운을 남긴다.

새로운 옷을 입은 두 작품은 앞으로도 계속해서 관객과 만나게 된다. 힙합 마당극 <신 홍길동전>은 향후 '국립극장, 고고고!' 네 번째 연극 레퍼토리로 상설 공연될 예정이다. 뮤지컬 <홍길동> 역시 이번 공연 후 중국, 일본, 미국 공연이 추진되며 한류를 준비하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9월 제2847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9월 제2847호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2020년 09월 제2844호
    • 2020년 08월 제2843호
    • 2020년 08월 제2842호
    • 2020년 08월 제2841호
    • 2020년 08월 제2840호
    • 2020년 08월 제2839호
    • 2020년 07월 제2838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화병, 참으면 병 된다  화병, 참으면 병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