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사람의 온기를 가득 실은 '황현승 개인전 - Sweet'

  • 'Sweet. 130×130cm'
세상에서 가장 달콤한 그림을 그리는 작가 황현승의 국내 첫 개인전. 'Sweet'이라는 전시의 주제처럼 작품 속 캔디의 이미지들은 하나같이 달달한 행복감을 느끼게 한다. 해외에서 먼저 선보였던 첫 개인전에서 기계가 그린 것보다 더 정밀한 하이퍼리얼리즘을 선보였던 작가는 이번엔 사람의 온기를 가득 실었다.

'보라, 사람이 따뜻한 마음과 온몸으로 그린 그림이다'라고 말하는 작가는 이전 작품보다 물감을 두텁게 올리고 그 물감을 펴 바르면서 지문과 같은 붓 자국을 남기는 형태로 진화했다. 사탕 꾸러미 속에 인간의 손길이 스쳐간 흔적이 역력하다.

작가는 '사탕'을 통해 사람이 중심이 되는 따뜻한 소통이 가능해지기를 염원한다. 단지 화려한 포장과 매끈한 외양의 이끌림 때문이 아닌, 남녀노소를 막론하고 그들의 입과 마음을 달달하게 해주는 사탕의 '맛'을 공유하길 바라는 것이다.

우리는 서로에게 사탕을 건네주며, 달콤한 설렘을 나눈다. 직접 맛보지 않아도, 그저 보는 것만으로도 기분 좋아지는 그야말로 해피바이러스다. 10월 12일부터 10월 29일까지. 프라이어스 갤러리. 02)545-4702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1월 제2802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영주, 산사의 추억 영주, 산사의 추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