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안개처럼 아련한 색감이… '김희숙 개인전-효자동, 뜰'

  • 'e-3'
언제나 먼 곳에만 머물던 시선. 그 아련함만이 아름다움인 줄 알았던 지난 시간이 지나고, 이제는 가까운 곳에 피어난 작은 아름다움에 온 마음을 쏟는다.

인왕산, 북악산, 그리고 북한산 자락이 아름답게 펼쳐 보이는 효자동. 바로 김희숙 작가가 살고 있는 곳이다. 오랫동안 수묵작업에 매진했던 작가는 효자동에서 바라본 먼 산의 풍경들을 담고 또 담았다.

하지만 이번엔 '먼 산의 풍경들'이 아닌, 집 앞의 작은 뜰, '효자동의 뜰'을 작품 속에 담았다.

안개처럼 아련했던 색감이, 바로 눈앞에서 푸르게 피어난다. 두 눈에 가득 담긴 생동하는 빛깔이, 알록달록한 삶과 행복한 나날들을 함께 선사해 주었다. 잊고 있었던, 혹은 잊으려 했던 우리 주변의 소소한 기쁨.

그러나 시선을 조금만 낮추면, 집 앞의 뜰 속에도 아름다움은 숨 쉬고 있다. 작가는 시선이 다시 먼 곳을 향할 때, 다시 수묵화를 그리겠다고 한다. 가깝고 먼 거리는 중요치 않다. 그저 어느 곳이건, 우리가 행복과 아름다움을 발견할 수 있다면 그만인 것이다.

11월 17일부터 11월 23일까지. 갤러리 가이아. 02)733-3373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1월 제2802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영주, 산사의 추억 영주, 산사의 추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