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2007 한국을 빛낸 기업인 大賞] 중흥건설
불도저 같은 실천력으로 환경친화적인 건설문화 이끌어



중흥건설(주) 정창선 회장

중흥건설 정창선 회장은 ‘중흥S-클래스’ 등 고품격 아파트를 비롯해 토목, 일반건축분야에서 최고의 건설공법을 통해 환경친화적인 건설문화를 실현하고 있다.

25년간 건설분야 한 우물을 고집해온 중흥건설은 전국에서 아파트, 택지지구조성, 지하철, 철도공사, 고속도로, 국도, 공항, 사무용빌딩, 골프레저시설 등 건축, 토목, 개발사업 분야에서 건실한 성장을 이루어 왔다. 주택부문의 경우 서울에서 제주까지 전국에 4만여 가구를 공급해 왔다.

동탑산업훈장, 한국토지공사 우수건설업체 선정, 재경부장관상, 안전경영대상, 살기좋은 아파트상, 국무총리 표창, 대한민국 대표아파트 대상 등 그동안의 화려한 수상경력이 중흥건설과 정 회장의 수준을 웅변한다.

중흥건설을 모회사로 7 개의 계열사를 거느린 ‘중흥그룹’으로 뻗어가면서 전체 매출액도 2000년 1,000억원대에서 지난해 6,000억원대로 급신장했다.

정 회장은 매사를 직접 발로 뛰면서 꼼꼼하게 챙기는 스타일이다. 호남지역에서 출발한 기업이 수도권 진입에 성공해 전국 규모로 성장한 것도 그의 불도저 같은 활동력과 꼼꼼한 정성이 결합된 산물이다.

“회사 입장에서는 수천 세대의 아파트를 짓지만, 입주자 입장에서는 꿈에 그리던 단 한 채의 집에 입주하는 것입니다.” 정 회장이 아파트를 지을 때마다 직원들에게 강조하는 말이다.

정 회장의 경영철학은 ‘정성’이다. 그는 아직까지도 천연 무늬목을 아파트 자재로 고집하고 있다.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10/01 16:08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2월 제2805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2월 제2805호
    • 2019년 11월 제2804호
    • 2019년 11월 제2803호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