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왁자지껄] 호적대신 개인가족부 도입,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호주제 폐지로 혼란" 59%

네티즌 10명 중 6명은 2008년 1월부터 시행될 '개인가족부'에 대해 부정적인 것으로 드러났다.

호주제가 폐지되고 국민 개개인을 기준으로 작성되는 개인가족부가 시행되면 호적과 본적이 사라지는 등 앞으로 남성 중심의 가족제도와 문화의 변화가 예상돼 네티즌 사이에서 논란이 뜨겁다.

검색 포털 엠파스가 4일부터 '호적대신 개인가족부 도입, 어떻게 생각하십니까?'라는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총 참여자 370명 중 59%(218명)가 "호주제 폐지로 인한 혼란을 가져올 것"이라며 부정적이라고 답했다.

반면 "시대 변화에 따른 자연스러운 현상"이라며 긍정적이라고 답한 네티즌은 41%(152명)로 나타나 네티즌 간의 팽팽한 입장차이를 보였다.

네티즌 '예쁜사랑'은 "외국에서도 부러워하는 우리나라 호적제도를 폐지한다니 어이가 없다"며 "가족끼리 위화감을 조성하기 딱 좋은 제도"라고 말했다.

또 '햇살가득한날'은 "아무것도 준비되지 않은 상태에서 호주제 폐지를 시행하는 것은 무리"라며 "외국처럼 친남매끼리 결혼하는 비극적인 일도 일어날 수 있어 또 다른 한국 사회의 문제로 번지게 될 수도 있다"고 정부의 정책을 비판했다.

이에 반해 네티즌 'akm090777'은 "개인적인 이유로 호적 때문에 고생한 적이 많았는데 본인 위주로 호적을 바꾸면 아주 합리적일 것 같다"고 답했다.

또 '독개비'는 "일제가 통치용으로 만들어 놓은 호적제를 지금까지 끌어온 것이 부끄러운 일이지만 이제라도 없앴으니 다행"이라며 찬성론에 가세했다.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06/11 12:05




이정흔 객원기자 lunallena99@empal.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2월 제2805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2월 제2805호
    • 2019년 11월 제2804호
    • 2019년 11월 제2803호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