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브리트니 '섹시 배꼽' 컴백!

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근황이 공개됐다.

미국의 연예전문매체 US매거진닷컴은 27일(현지시각) 말리부 해변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는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모습을 포착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건강한 구릿빛 피부를 과시한 하늘색 비키니 수영복 차림으로 수영을 즐기고 있다.

무엇보다 팬들의 시선을 끈 건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배꼽이었다. 배꼽 피어싱으로 멋을 낸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다이아몬드 장식으로 멋을 냈다. 지난 2009년 아이를 출산한 후 한 잡지 인터뷰에서 그는 "엄마가 된 후로 내 몸은 철저히 육아에 적합한 스타일로 바뀌었다"며 "배꼽에 액세서리를 달아본 지도 오래됐다"고 밝혔다.

US매거진닷컴은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2000년도부터 3개의 배꼽 피어싱으로 '섹시아이콘'의 스타일을 완성했다"며 "한 동안 볼 수 없었던 그의 트레이드마크가 이제 다시 빛을 내는 것 같다"고 보도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2월 제2805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2월 제2805호
    • 2019년 11월 제2804호
    • 2019년 11월 제2803호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