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비버, 상의 탈의 공항패션 논란

가수 저스틴 비버가 색다른 공항패션을 선보였다.

저스틴 비버는 26일(현지시각) 폴란드 공항 검색대에서 보안관에게 '주의 명령'을 받았다. 상의를 탈의하고 속옷이 노출되는 등 적절하지 못한 '공항 패션' 때문이었다.

미국의 대중지 피플은 "으슬으슬한 추위가 가시지 않은 날씨였음에도 저스틴 비버는 과감하게 옷을 벗어 던진 채 공항을 나섰다"며 "'미치도록 열정적인 공연이었다'며 트위터에 올린 현지 콘서트 후기대로 저스틴 비버는 온 몸이 뜨거웠다 보다"고 보도했다.

저스틴 비버는 당시 보안관에게 "금속 재질의 티셔츠를 입어서 아예 벗고 왔다"고 눙치는 등 센스를 보였다는 후문이다.

저스틴 비버는 최근 오랜 연인인 셀레나 고메즈와 결별 후에도 활발히 활동하며 '틴 스타'의 행보를 잇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2월 제2806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2월 제2806호
    • 2019년 12월 제2805호
    • 2019년 11월 제2804호
    • 2019년 11월 제2803호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