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포커스] 추억을 사고 파는 만물장터 "없는게 없어요"




매달 4, 9자가 들어가는 날이면(4, 9, 14, 19, 24, 29일) 열리는 5일장 경기 성남 모란장. 서민들이 찾는 민속 장터다.

장이 서면 각지서 1,000여명의 장돌뱅이가 모여든다.

그곳은 야채, 과일, 조기 등 제수용품뿐만이 아니라 옷, 잡화, 약초, 개, 가축까지 안파는 게 없는 만물장터다. 길 한쪽에선 엿장수의 가위소리가 흥을 돋우고 약장수는 아이의 발길을 잡는다.

좌판에서 물건을 흥정하는 재미도 있고, 정을 파는 푸짐한 인심도 있고, 장보기를 끝낸 후 뜨끈한 순대국으로 빈 속을 채우는 풍성함도 있다. 한마디로 고향의 옛 추억을 사고 파는 살아있는 시장이다.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은 모란장 상인에게도 일년 중 최대 대목이다. “설 경기가 좋아야 한 해가 넉넉한 데….”

아직 설을 며칠 남겨둔 탓인지, 아니면 서민들의 주머니가 얇은 때문인지, 손님들의 발길이 예전같지 않아 장돌뱅이들의 마음은 무겁다.

다음 장날엔 좀 더 나아지려나.




사진/ 빅서강 기자


입력시간 : 2006-01-24 19:12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8월 제2840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8월 제2840호
    • 2020년 08월 제2839호
    • 2020년 07월 제2838호
    • 2020년 07월 제2837호
    • 2020년 07월 제2836호
    • 2020년 07월 제2835호
    • 2020년 06월 제2834호
    • 2020년 06월 제2833호
    • 2020년 06월 제2832호
    • 2020년 06월 제2831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코로나 장기화로 엄마가 지쳐간다  코로나 장기화로 엄마가 지쳐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