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남북합작사극 <사육신> 8월 방영 결정
[방송·연예가 핫라인]

북한 제작 사극 <사육신>이 마침내 남한의 안방을 찾아온다. KBS와 북한 조선중앙텔레비전은 <사육신>의 남한 방영에 대한 협의를 마치고 8월부터 방송하기로 결정했다.

<사육신>은 8월 1일부터 3개월간 KBS 2TV 수·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될 예정이다. KBS 드라마팀 관계자는 "최근 KBS 협상단이 북한을 방문해 방영에 대한 심도 높은 협의를 진행했다.

남북 방송 교류의 물꼬를 트는 의미있는 작업이라는 데 공감해 방영을 서두르기로 했다. 아직 조율할 문제가 남긴 했지만 8월 방영은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고 있다"라고 밝혔다.

당초 KBS는 <사육신>의 편성 시간대를 놓고 고심을 했다. 전편 시사회를 거친 뒤 국내 시청자의 흥미를 끌 요소가 충분하다는 판단에 이례적으로 황금시간대에 편성하기로 결정했다.

<사육신>은 2005년 KBS와 조선중앙텔레비전이 합작 형식으로 제작에 들어간 작품이다. KBS가 제작비를 대고 조선중앙텔레비전이 캐스팅, 촬영 등 제작 전반을 맡은 작품으로 최초의 남북 합작 드라마로 관심을 모은 바 있다.

북한 최고 미남 배우 박성욱, 미녀 스타 김련화 등 북한을 대표하는 170여 명의 배우들이 대거 출연했다. 삼성전자 애니콜CF 모델로 얼굴을 알린 조명애도 김종서의 수양딸 솔매역으로 나왔다.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07/03 15:03




이동현 일간스포츠 연예부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0월 제2798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2019년 08월 제2792호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튀니지 중남부 튀니지 중남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