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라이프

tvN ‘세얼간이’ 장예원 아나운서 합류

장예원, 프리선언 이후 첫 예능 고정 MC
  • 장예원 아나운서. (사진 CJ ENM)
[주간한국 송철호 기자] tvN 새 예능 프로그램 ‘세얼간이’에 장예원 아나운서가 합류한다. ‘세얼간이’는 시청자들 의견을 실시간 SNS로 받고 좌충우돌 미션을 실행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국내 최초 생방송 버라이어티 예능으로 2012년 첫 방송했을 당시에도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라면 끓여 먹기 vs 부숴 먹기’, ‘짜장면 배달시켜 먹기 vs 식당에서 먹기’ 등 기상천외한 미션과 편집, NG 없는 실시간 방송이 신선하다는 호평을 받으며 마니아층을 확보한 바 있다.

앞서 이상엽, 양세찬, 황광희가 출연을 알린 데 이어 장예원 아나운서가 출연을 확정해 캐스팅이 마무리됐다. 장예원 아나운서는 매끄럽고 재치 있는 진행 실력으로 MC를 맡아 ‘세얼간이’ 웃음을 극대화할 예정이다. 특히 장예원 아나운서 프리 선언 이후 첫 예능 고정 MC 출연인 만큼 많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tvN ‘세얼간이’는 오는 23일 저녁 8시 시청자를 찾는다.

‘세얼간이’ 연출을 맡은 유학찬 PD는 “세얼간이가 전국 시청자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하는 프로그램인 만큼 뛰어난 순발력과 소통 능력을 갖춘 장예원 아나운서가 MC로 적격이라고 생각했다”며 “세얼간이들 못지않은 장예원 아나운서의 예능감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song@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11월 제285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11월 제2854호
    • 2020년 11월 제2853호
    • 2020년 11월 제2852호
    • 2020년 11월 제2851호
    • 2020년 10월 제2850호
    • 2020년 10월 제2849호
    • 2020년 10월 제2848호
    • 2020년 09월 제2847호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수험생, 장이 편해야 공부 잘 된다  수험생, 장이 편해야 공부 잘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