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한화그룹, 친환경 분야 사회적기업 성장 지원

사회적기업 지원사업 기금 전달, 성장단계별 맞춤형 지원 제공
  • 한화그룹은 친환경 사회적기업 14곳을 대상으로 기금 및 경영컨설팅 등을 지원한다. 6월 25일 오전, 서울 마포구 동교동의 한 카페에서 한화그룹 강기수 커뮤니케이션팀장(맨 오른쪽), 함께 일하는 재단 이세중 상임이사(맨 왼쪽)가 올해 선정된 사회적기업 대표들과 친환경 사회적기업을 상징하는 화분을 들고 힘찬 도약을 다짐하고 있다.
한화그룹(회장 김승연)이 올 한해 동안 지원할 친환경 사회적기업 14곳을 선정하고 ‘2014년 한화 친환경 사회적기업 지원사업’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한화는 6월 25일, 서울 마포구 동교동에 위치한 사회적기업 ‘카페 슬로비’에서 올해 지원사업에 선정된 사회적기업 대표 및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기금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한화그룹과 함께일하는재단, 그리고 지원대상에 선정된 7개의 사회적기업 관계자들이 참여했다.

이들 사회적기업은 친환경 농산물 유통, 로컬푸드 가공, 재활용 등 친환경 분야에서 사회적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애쓰고 있는 기업들로서 한화그룹으로부터 경영자금과 함께 기업과 제품홍보를 서포트하는 등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맞춤형 지원을 제공받게 된다.

이날 기금 전달식은 사회적기업이 한화그룹의 지원을 통해 한 단계 도약하고, 큰 성과와 결실을 맺겠다는 비전을 공유하고, 기금증서를 받는 순서로 진행됐다. 이후 오후 시간에는 소셜임팩트와 관련된 교육, 성공한 선배 사회적기업가와 경영 노하우를 나누는 간담회 등을 통해 참석한 사회적기업가들에게 실질적 도움을 제공했다.

이날 참석한 친환경 학교급식 재료를 제공하는 사회적기업인 ‘충남친환경유통지원사업단’의 김영규 대표는 “오늘 이 자리를 통해 다시 한번 우리 기업의 비전을 생각해보고 파이팅을 다짐하는 기회가 되었다”며, “한화그룹의 지원이 마중물이 되어 매출과 유통처 확보에서 큰 성장을 이루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이에 앞서, 지난 4월 28일부터 5월 19일까지 공모를 진행했으며, 서류심사, 현장실사, 전문가 자문과 면접심사 등을 거쳐 최종 14개의 사회적기업을 선정했다. 이 날 행사에는 7개의 성장기 사회적기업이 참여했다. 이외 창업기 7개 기업에 대해서는 전문 육성기관을 연계한 맞춤형 인큐베이팅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화그룹은 국가적 과제인 일자리 창출과 사회적기업의 경영환경 개선에 기여하겠다는 고민을 바탕으로, 함께일하는재단과 함께 2012년부터 ‘친환경 사회적기업 지원사업’을 진행해오고 있다. 올해로 3년째를 맞은 지원사업을 통해 친환경적 가치 창출을 목적으로 하는 사회적기업을 발굴, 각 기업의 성장단계별 니즈(needs)에 따른 맞춤형 지원을 제공함으로써 이들의 재정적 자립 및 환경문제 해결을 돕고 있다.

사회적기업가들을 위한 경영전문가 과정도 운영하고 있다. 한화그룹은 2012년부터 카이스트 경영대학과 협력해 매년 40여명의 사회적기업가들을 대상으로 경제학, 마케팅, 인적자원관리, 회계, 협동조합 등 20여개 강좌를 수강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지원대상에 선정된 7개 성장기 사회적기업>

기 업 명 사 업 내 용
㈜해온 축분연료화 기술개발을 통한 환경오염 문제해결
㈜두레마을 친환경 초음파세차를 통한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
㈜터치포굿 산업폐기물을 활용한 업사이클링 상품 제작, 판매
㈜페어트레이드코리아 천연원료 활용 공정무역 유기농 화장품 개발
㈜에코그린 재활용품의 효율적 수거, 관리를 위한 정거장 사업
사회복지법인 평화의마을 제주 친환경 로컬푸드 가공, 장애인 일자리 창출
충남친환경유통지원사업단 충남지역 친환경농산물 공동브랜드 개발 및 유통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09월 제279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2019년 08월 제2792호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2019년 07월 제2788호
    • 2019년 07월 제2787호
    • 2019년 07월 제2786호
    • 2019년 07월 제278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