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해빙기 안전주행 책임질 중형세단 찾는다면?

닛산 알티마 ‘스마트한 안전성’ 돋보여

매서운 한파는 지났지만 반짝 추위가 여전히 기승이다. 해빙기는 겨울철만큼이나 운전자들의 걱정이 쌓여가는 계절이다. 갑작스런 기온 하강에 의한 살얼음 낀 도로는 그 어떤 베테랑 운전자도 당황하게 만든다. 해빙기에는 지역별로 온도의 차이도 커 겨울철만큼 교통사고가 다발하는 기간이라 차량 ‘안전 무장’에 더욱 각별한 노력이 필요하다.

안전주행을 위한 세단을 찾고 있다면 닛산 알티마(Altima)를 선택 사양으로 고려할 만하다. 알티마는 미국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 선정 ‘2016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op Safety Pick+)’를 획득해 전 세계적으로 안정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또한 실용적이고 일상적인 안전 사양들로 무장했다. 알티마의 최첨단 안전 기술들은 요즘 같은 날씨에 더 위력을 발휘한다. 이러한 우수한 안전성을 토대로 알티마는 2016년 하반기 프리미엄 브랜드를 제외한 수입 가솔린 중형세단에서 판매 1위 모델로 등극하며, 가솔린 세단의 1인자로 자리매김했다.

▲눈길 속에서도 하드캐리, 언더 스티어 컨트롤 시스템

온도차가 큰 해빙기에는 쌓인 눈이 다시 얼어붙는 도로 결빙 현상이 자주 발생한다. 하지만 알티마와 함께한다면 크게 걱정할 필요 없다. 알티마는 닛산 모델 최초로 액티브 언더 스티어 컨트롤(Active Under-steer Control) 시스템을 적용했다.

이 기술은 코너링 시 안쪽 앞 바퀴에 제동을 걸어 회전 축의 움직임을 높임으로써 언더 스티어 현상, 즉 미끄러움으로 인해 차가 도로 밖으로 이탈하는 것을 방지한다. 덕분에 눈으로 꽁꽁 얼어붙은 빙판길이나, 눈이 녹아 젖어버린 노면, 그리고 비포장 도로에서도 안정적인 코너링이 가능하다.

▲제3의 눈(目), 인텔리전트 시스템

도로 위에서는 다른 운전자와의 호흡이 중요하다. 특히, 해빙기에서 자주 발생하는 안개, 살얼음 낀 도로 위 운전 시에 주변 시야 확보는 필수다. 알티마의 인텔리전트 시스템 시리즈는 도로 위 찰나의 위험을 감지해 안전한 주행을 유도하는 착실한 보조자 노릇을 한다.

먼저, 앞 차와의 충돌 상황을 방지해주는 인텔리전트 전방 충돌 경고(Intelligent Forward Collision Warning) 시스템은 전방 주행 차량과 그 앞 차량의 상대적인 속도 및 거리를 파악해낸다.

인텔리전트 비상 브레이크(Intelligent Emergency Braking)는 내장된 레이더 시스템 통해 앞 차와 간격이 가까워지면 경고음을 울리거나, 운전자의 반응이 없을 경우에는 부분적으로 제동을 가한다.

인텔리전트 크루즈 컨트롤(ICC, Intelligent Cruise Control)은 교통 흐름에 따라 앞 차와의 거리 및 속도를 일정하게 유지시켜준다. 이러한 기술들로 하여금 운전자는 도로 위의 위험 상황을 사전에 인지할 수 있게 돼 충돌 위험 또한 대폭 감소한다.

이 외에도, 사각 지대에 위치한 물체를 감지해 경고등 및 경고음으로 위험을 인지시키는 인텔리전트 사각지대 경고(Intelligent Blind Spot Intervention)와 차량 후진 시 측면에서 접근하는 차량이 있을 경우, 경고등과 경고음을 통해 사고를 방지하는 후측방 경고 시스템(RCTA, Rear Cross Traffic Alert) 또한 미처 신경쓰지 못했던 부분까지 세심하게 배려한다.

▲장거리 운전도 거뜬하게, 안락한 실내공간

오랜 시간에 걸친 운전은 주행의 즐거움을 주기는커녕 오히려 노동처럼 느껴진다. 이러한 운전자들의 노고를 개선하기 위한 닛산의 노력들이 알티마의 실내공간에 고스란히 반영됐다. 저중력 시트가 대표적인 예이다. 미 항공우주국(NASA) 연구에서 영감을 얻은 저중력 시트는 골반부터 가슴까지 신체의 중심을 단단히 지지하도록 설계돼 하중이 집중되는 것을 분산시킨다. 이를 통해 장시간 주행에도 최상의 컨디션 유지를 돕는다.

고급 가죽으로 부드러운 감촉을 더한 실내 좌석은 럼버 서포트(Lumber Support) 기능이 포함됐으며, 운전석 8방향, 조수석 4방향 조절이 가능하다. 암레스트가 구비된 뒷좌석 시트 또한 60/40 스플릿 폴딩이 가능해 공간 활용성을 높였다. 드라이빙의 즐거움은 높이고, 탑승객의 안전은 최상으로 보호한다는 닛산의 안전 철학 ‘세이프티 실드(Safety Shield)’를 느낄 수 있는 대목이다.

▲해빙기 맞아 사고수리 지원 캠페인 벌여

한편, 오는 3월 14일까지 닛산 전 차종을 대상으로 ‘사고수리 지원 캠페인’이 실시된다. 해당 기간 동안 닛산 공식 서비스센터를 방문하면 운행 불가 상태의 사고차량을 무상으로 견인받을 수 있고, 수리시 발생하는 보험사 자기부담금(면책금)의 50%(최대 25만원)와 차량 입고 후 택시나 대중교통을 이용해 귀가할 경우 해당 비용 또한 최대 3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단, 영수증을 지참해야 한다. @naver.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2월 제2805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2월 제2805호
    • 2019년 11월 제2804호
    • 2019년 11월 제2803호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