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피플IN]GS그룹 회장 허창수, “변화 못 하면 도태”

허창수 GS그룹 회장은 17일 서울 논현로 GS타워에서 열린 2019년 2·4분기 GS 임원 모임에서 “우리가 쌓아온 노하우와 성공 방식이 새로운 환경에서도 효과적일지 의심해보고 열린 마음으로 새로운 지식을 받아들여 우리의 역량으로 내재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허 회장은 계열사 최고경영자(CEO)를 비롯한 경영진 150여명이 참석한 이날 행사에서 “최근 미중 무역 갈등 지속, 유럽의 경기 하강,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Brexit) 합의 지연 등으로 경제 성장 전망치가 점차 하향 조정되고 있으며 반도체·석유화학 등 주요 수출산업 전망도 밝지 않다”며 “반면 인공지능(AI)·빅데이터·공유경제 등 혁신적 신기술과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은 새로운 소비자 경험을 만들어 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허 회장은 이런 경영환경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기본과 원칙에 충실 △열린 배움의 자세 △유연한 조직과 문화 구축 등을 당부했다. 허 회장은 구글과 아마존을 언급하며 “GS도 고객의 관점에서 시장의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더욱 민첩한 조직으로 변해가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종혜 기자 hey33@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2월 제2815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2월 제2815호
    • 2020년 02월 제2814호
    • 2020년 02월 제2813호
    • 2020년 01월 제2812호
    • 2020년 01월 제2811호
    • 2020년 01월 제2810호
    • 2019년 12월 제2809호
    • 2019년 12월 제2808호
    • 2019년 12월 제2807호
    • 2019년 12월 제2806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인도 북동부 인도 북동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