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비즈니스IN] 한투증권 1분기 영업이익 2746억원 ‘역대 최대’

  • 한국투자증권 본사 사진=연합
한국투자증권은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2746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3.0% 늘었다고 지난 14일 밝혔다. 매출액(영업수익)은 34.7% 증가한 3조1836억원, 당기순이익은 44.5% 늘어 2186억원을 올렸다. 특히 실적을 견인한 것은 IB 부문과 자산운용 부문이다.

순영업수익 기준으로 투자은행 부문의 수수료 수익이 517억원, 자산운용 부문 수익이 281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2.4%, 48.6% 상승했다. 한투증권은 위탁매매(BK) 부문, 자산관리(AM) 부문, 투자은행 부문(IB), 자산운용(트레이딩) 부문에서 고른 성과를 거뒀다는 분석이다.

한편 한투증권의 2019년 중점 추진전략은 ▲계열사 및 본부 간 시너지 일상화 ▲자원 활용 최적화 및 철저한 리스크 관리 ▲디지털 금융 경쟁력 제고 및 업무혁신 정착 ▲해외 현지법인의 성공적 안착 및 경쟁력 확보 ▲정도영업을 통한 고객 만족, 고객 수익률 제고 등이다.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의 현장경영을 중심으로, 아시아 최고의 금융투자회사로서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하겠다는 계획이다. 한투증권은 “1분기 당기순이익은 분기 실적 기준 역대 최고 성과”라며 “업계에서 유일하게 2000억원을 넘기며 순익 1위 자리를 지켰다”는 설명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1월 제2802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영주, 산사의 추억 영주, 산사의 추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