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비즈니스IN] 현대카드 24일부터 코스트코 회원 결제

코스트코의 독점 카드사가 지난 24일을 기점으로 기존 삼성카드에서 현대카드로 변경됐다. 이에 따라 코스트코 제휴에 힘입은 현대카드가 카드업계에 지각변동을 일으킬지 주목되고 있다.

코스트코는 ‘1국가 1카드사’정책을 유지하고 있다. 단 1개 카드사와만 거래함으로써 가맹점 수수료율을 낮춰 제품가격을 저렴하게 하고, 비용절감을 통해 가격 경쟁력을 높인다는 복안이다.

삼성카드도 1999년 12월 말부터 코스트코와 독점계약을 맺으면서 지금까지 매출 증가 및 수수료 수익 확대 등 많은 이점을 누릴 수 있었다.코스트코가 지난해 전국 14개 매장에서 올린 매출은 총 3조9227억원에 달한다.

전체 소비지출에서 카드 결제 비중이 70% 가량인 점을 감안하면, 지난해 코스트코의 카드 매출액은 약 2조7459억원으로 추산된다. 코스트코의 가맹점 수수료율이 0.7%인 점을 고려하면 삼성카드가 거둔 수수료 수익은 연간 192억원 규모로 추산된다.

그러나 이제 현대카드가 코스트코와 계약에 성공해 수익을 그대로 가져가게 된 셈이다. 24일부터 코스트코의 매출은 모두 현대카드의 매출로 이어진다. 지난해 코스트코의 카드 매출액이 약 3조원에 달했던 점을 고려하면 현대카드의 매출이 대폭 늘어날 전망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09월 제279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2019년 08월 제2792호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2019년 07월 제2788호
    • 2019년 07월 제2787호
    • 2019년 07월 제2786호
    • 2019년 07월 제278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