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SK브로드밴드 가입자 500만 돌파

SK브로드밴드 IPTV ‘B tv’ 가입자가 500만을 돌파했다. 2006년 7월 국내 최초로 주문형비디오(VoD) 중심 IPTV 서비스 상용화 이후 13년 만이다.

SK브로드밴드는 라이프스타일 기반 고객 취향을 고려한 콘텐츠·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출시했기에 500만을 돌파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SK브로드밴드는 2002년부터 뽀로로·로보카폴리 등 독점 콘텐츠 제작에 투자하며 IPTV 키즈 시장에서 경쟁 우위를 선점했다. ‘살아있는 동화’와 '플레이송스 홈'을 출시하는 등 콘텐츠 라인업을 지속적으로 다양화하고 있다. IPTV 사업자 최초로 시니어 전용관(VIVA 시니어)을 개설, IPTV 사용환경에 익숙하지 않은 시니어 고객도 콘텐츠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SK브로드밴드는 B tv가 보유한 양질의 가입자 기반을 활용해 홈, 광고, 미디어 등의 관련 영역에서 신규 사업모델 개발과 성장동력 발굴로 플랫폼 비즈니스를 확장할 계획이다. B tv 시청 이력과 SK텔레콤, 11번가 등 SK ICT 패밀리 기업이 함께 수집하고 분석한 빅데이터를 활용해 개인 맞춤형 서비스 고도화와 연계한 마케팅, 광고 사업도 본격 활성화할 방침이다.

이종혜 기자 hey33@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08월 제2791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2019년 07월 제2788호
    • 2019년 07월 제2787호
    • 2019년 07월 제2786호
    • 2019년 07월 제2785호
    • 2019년 07월 제2784호
    • 2019년 06월 제2783호
    • 2019년 06월 제2782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뉴칼레도니아 누메아 뉴칼레도니아 누메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