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SRT, 3년 만에 누적 승객 6400만명

‘누적 승객 6400만명, 지구~달 71번 왕복할 운행 거리.’

대한민국의 새로운 고속철도를 표방하고 출범한 SRT가 9일 개통 3년을 맞았다. 지난 2016년 12월 9일 개통 이후 지금까지 SRT 이용객은 6376만명이다. 국민 한 명 당 1.2회 이상 이용한 셈이다.

노선별로는 경부선 4756만명, 호남선 1620만명이다. 가장 많이 이용한 구간은 수서~부산으로 910만명을 기록하며 고속철도 본연의 장거리 이동수단으로서 자리 잡았다.

지난 3년 동안 SRT가 운행한 거리는 총 5463만㎞로 지구와 달을 71회 왕복한 거리다. 특히 개통 전 1일 5만3000명으로 예측된 SRT 이용 고객 수요는 개통 첫해인 2017년 일 평균 5만3309명을 기록하며 초과 달성됐다. 이후 2018년 6만167명, 2019년 6만3875명을 기록하며 해마다 빠르게 늘어나고 있다. SR 회원으로 등록한 이용객은 지난달말 현재 510만명에 달한다.

수도권 동남부 지역주민의 교통편의와 지방에서의 수도권 접근성을 획기적으로 높인 SRT는 특히 기존 고속철도보다 10% 저렴한 운임으로 이용객에게 교통비 절감의 혜택을 주고 있다. 저렴한 운임으로 인한 고객 교통비 절감 효과는 지난 3년간 총 3270억원에 달한다.

10% 저렴한 운임 이외에도 SRT는 다양한 할인제도를 운용하고 있다. 정차역할인, 온라인 할인을 기본적으로 이용객 모두에게 적용한다. 또 공공 할인으로 경로 할인(주중 30%), 장애인 할인(30∼50%), 국가유공자 할인(50%, 6회 무임), 어린이 할인(50%, 6세 이상 13세 미만), 군장병 할인(5%) 등으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임산부 할인, 다자녀가족할인, 기초생활할인, 청소년할인을 받기 위해 등록한 이용객은 2만6834명이다.

SR은 고객서비스 향상을 위해 지난 2017년 KT와 함께 고속철도 최초로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스마트공기질관리 솔루션’을 수서역에 적용했고, 지난 3월부터는 ICT 신기술을 접목한 ‘5G 스마트 스테이션’ 구현을 추진하고 있다. 개통 후 3년 동안 정부로부터의 인증과 수상도 이어졌다. 지난해 11월 소프트웨어산업보호대상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했으며, 지난달에는 국토교통부 산하기관 최초로 정보보호 및 개인정보보호관리체계(ISMS-P) 인증도 받았다. 특히 2016년 개통 이후 무사고 운행과 철저한 안전관리에 힘써 올해 4월 재난관리평가 철도분야 최우수기관에 선정된 데 이어 2019 안전문화대상에서 국무총리상을 받아 진가를 발휘했다.

권태명 SR 대표이사는 “짧은 기간 SRT가 국민에게 사랑받는 고속열차로 자리를 잡은 것은 SRT의 안전과 서비스를 믿어준 고객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안전, 서비스차별화, 운영효율화에 주력해 국민의 철도 플랫폼, 대한민국 대표 고속열차 브랜드로 자리매김하도록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종혜 기자 hey33@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4월 제2822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4월 제2822호
    • 2020년 03월 제2821호
    • 2020년 03월 제2820호
    • 2020년 03월 제2819호
    • 2020년 03월 제2817호
    • 2020년 02월 제2816호
    • 2020년 02월 제2815호
    • 2020년 02월 제2814호
    • 2020년 02월 제2813호
    • 2020년 01월 제2812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