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한미약품 ‘아모잘탄’ 연매출 1000억 돌파

한미약품의 고혈압 치료제 ‘아모잘탄’ 3종 세트가 출시 10년만에 2019년 연간 매출 1000억 원을 돌파했다. 아모잘탄 3종세트는 복하베 아모잘탄, 각각 한 성분씩 더한 3제 ‘아모잘탄규’, ‘아토잘탄플러스’ 등으로 구성돼 있다. 이 3종 약품의 매출액이 1021억 원을 넘어섰다고 지난달 30일 한미약품이 밝혔다. 아모잘탄은 CCB(칼슘채널차단제)계열의 ‘암로디핀’과 ARB(안지ㅇㅗㅌ네신수용체차단제)계열의 ‘로잘탄’을 합한 세계 최초의 고혈압 복합신약이다. 이 약은 정부 인증의 ‘개량신약’으로 허가받아 국내 최초의 복합신약으로 기록돼 있다.

  • 한미약품의 아모잘탄.
2009년 처음 출시나 오모잘탄 3종은 첫해 116억 원 매출을 기록한 후로 10년 간 약 7334억 원의 누적 매출을 기록했다. 누적 복용환자는 110만 명에 이른다. 아모잘탄은 미국과 일본 등 해외 45개국에서 특허를 출원하기도 했다. 아모잘탄은 출시 후에도 2기 고혈압 환자의 초기요법 적응증을 따내기도 했다. 이후 제형 크기를 축소하고 국내 최초의 친환경공법 낱알 식별 레이저 인쇄가 도입되면서 질적 양적인 성장을 이뤘다.

한미약품 마케팅사업부 박명희 전무이사는 “아모잘탄은 꾸준히 의료진이 신뢰를 받을 수 있는 제품이 되도록 노력해왔다”며 “아모잘탄의 오리지널리티와 임상적 근러로 이러한 성과를 이뤄 영광스럽다”고 말했다. 한미약품 우종수 사장은 “2019년은 아모잘탄 출시 10주년을 맞으며 지속적으로 축적한 기술과 신뢰를 기반으로 새로운 도약을 시작한 해”라며 “한미약품만의 자체기술로 후속 연구를 활발히 진행해 아모잘탄패밀 리가 10년, 20년을 넘어 한미약품의 대표제품으로 의료진의 사랑을 받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천현빈 기자 dynamic@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8월 제2839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8월 제2839호
    • 2020년 07월 제2838호
    • 2020년 07월 제2837호
    • 2020년 07월 제2836호
    • 2020년 07월 제2835호
    • 2020년 06월 제2834호
    • 2020년 06월 제2833호
    • 2020년 06월 제2832호
    • 2020년 06월 제2831호
    • 2020년 06월 제2830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왕짜증 엄마, 가족도 힘들다  왕짜증 엄마, 가족도 힘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