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구현모 KT대표 ‘AI 원팀’ 결성 “4차 산업 1등 목표”

  • 지난 20일 'AI One Team' 출범식이 진행됐다. (왼쪽부터) 김명준 ETRI 원장, 신성철 KAIST 총장, 구현모 KT 사장, 정기선 현대중공업 부사장, 김우승 한양대학교 총장, 장석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차관.
[주간한국 주현웅 기자] 구현모 KT 대표 내정자의 사실상 첫 경쟁력 강화 수단은 인공지능(AI)이었다.

KT는 지난 20일 ‘인공지능 원 팀(AI One Team)’을 결성했다고 밝혔다. 구현모 내정자가 발표한 첫 공동 프로젝트라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KT는 AI 분야 국가 경쟁력 강화를 위해 현대중공업지주, 카이스트, 한양대, 한국전자통신연구원과 손잡았다. 이날 산학 단체들은 대전 KAIST 본관 1층 회의실에서 대한민국 AI 1등 국가를 위한 공동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구 KT 대표이사 내정자, 정기선 현대중공업지주 부사장, 신성철 KAIST 총장, 김우승 한양대 총장, 김명준 ETRI 원장, 장석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차관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인재양성 플랫폼 구축, AI 적용사례 발굴 및 확산, AI 오픈 생태계 조성, 얼라이언스사무국 설치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KT는 KAIST, 한양대, ETRI를 중심으로 인재양성 플랫폼 조성에 나선다. 중소기업, 벤처, 학생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새로운 AI 카테고리를 추구하고, 그래픽처리장치(GPU) 기반의 고성능 컴퓨팅 자원과 학습용 데이터와 온·오프라인 교육 프로그램 등을 제공한다.

구 내정자는 “우리가 갖고 있는 통신망과 ICT, AI 기술을 바탕으로 국민들의 삶과 타 산업의 혁신을 도와줄 것”이라며 “AI 원 팀을 통해 대한민국이 4차 산업혁명 1등 국가가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chesco12@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3월 제2820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3월 제2820호
    • 2020년 03월 제2819호
    • 2020년 03월 제2817호
    • 2020년 02월 제2816호
    • 2020년 02월 제2815호
    • 2020년 02월 제2814호
    • 2020년 02월 제2813호
    • 2020년 01월 제2812호
    • 2020년 01월 제2811호
    • 2020년 01월 제2810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구례 상위마을 산수유 구례 상위마을 산수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