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국내에선 ‘스포티지’, 중국에선 ‘카니발

기아차, 2021 스포티지 국내 출시하고 중국서 ‘Z세대 공략 방향성’ 발표
[주간한국 주현웅 기자] 기아차의 준중형 대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스포티지’가 업그레이드됐다. 기아차는 연식 변경 모델 뉴 스포티지를 두고 “멋과 경제성을 갖춘 준중형 SUV”라고 자신하는 모습이다. 실제 슈퍼비전 클러스터, 전자식 주차 브레이크를 전 트림에 기본 적용하는 등 편의성을 강화한 흔적이 역력하다. 이런 가운데 기아차는 중국 시장 지배력을 확대해 나겠다는 포부를 드러냈다. 카니발과 K5 등을 앞세워 중국 시장을 이끄는 브랜드로 거듭날 계획을 밝혔다. 기아차에 대한 시장 관심이 갈수록 커가고 있다.

“스포티지, 취향저격 성능템 SUV”

  • 기아차 2021 스포티지.
기아차가 최근 스포티지 연식 변경 모델 ‘2021 스포티지’를 출시하고 본격 판매에 돌입했다. 기아차에 따르면 이번 2021 스포티지는 슈퍼비전 클러스터(4.2인치 칼라 TFT LCD 계기반)와 전자식 주차 브레이크를 전 트림에 기본 적용해 편의성과 고급감을 강화했다.

기존 3.5인치 대비 넓어진 4.2인치 크기의 컬러 슈퍼비전 클러스터가 눈길을 끈다. 운전자 시인성을 높이고 오토홀드 기능이 포함된 전자식 주차 브레이크는 주차와 운전 편의성을 향상시켰다는 평가다.

기아차는 또 기존 프레스티지 트림과 시그니처 트림에 블랙을 테마로 한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를 적용한 ‘스포티지 그래비티’ 트림을 추가 운영한다. 중력, 중대함이라는 의미를 가진 ‘그래비티’는 고급스럽고 강인한 느낌 등 차별화된 디자인의 상징이라고 기아차는 설명한다.

기아차 관계자는 “한층 더 강인하고 다이나믹한 이미지를 연출했다”고 강조했다. 실제 스포티지 그래비티의 경우 전면부에 신규 메쉬 패턴에 블랙 하이그로시를 적용, 전용 라디에이터 그릴과 엣지를 강조한 블랙 프론트 스키드 플레이트를 장착해 남다른 이미지를 구현했다.

후면부는 ▲블랙 범퍼 가니쉬 ▲블랙 스키드 플레이트를 적용했다. 측면부는 ▲19인치 블랙 휠 ▲블랙 루프랙 ▲블랙 사이드실 몰딩 ▲다크 크롬 서라운드 몰딩을 적용해 스포티지 특유의 스포티하고 강인한 이미지를 부각했다.

스포티지 그래비티 외장 칼라는 체리 흑색, 스노우 화이트 펄, 클리어 화이트, 파이어리 레드, 스틸 그레이 5가지 색상으로 운영된다. 기아차 관계자는 “준중형 SUV 대표 모델인 스포티지가 차별화된 디자인의 스포티지 그래비티와 실내 고급 사양 적용을 통해 더욱 뛰어난 상품성으로 돌아왔다”며 “멋과 경제성을 갖춘 ‘취향저격 성능템 SUV’로 고객들에게 더 큰 만족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 젊은층 공략

  • 중국에서 처음 공개된 신형 카니발과 회사 주요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왼쪽부터)스벤 파투쉬카 현대?기아차 중국기술연구소 소장, 리펑 둥펑위에다기아 총경리, 차석주 현대?기아차 중국제품개발 담당 부사장, 이광국 현대기아차 중국사업총괄 사장, 왕리엔춘 둥펑위에다기아 동사장, 허웨이 둥펑위에다기아 부동사장, 시에즈셩 장쑤위에다그룹 부총재, 리웨이 둥펑위에다기아 동사장.
이런 가운데 기아차는 지난달 중국 ‘베이징국제전시센터(CIEC)’에서 ‘전동화 사업 체제 전환과 Z세대 공략 방향성’을 발표해 이목을 끌었다. 중국 내 중장기 전략과 비전을 공개하고 이를 실현할 신차를 선보였다.

발표에 따르면 기아차는 2025년까지 전동화 사업 체제로 전환을 추진할 예정이다. 2030년에는 전동화 모델의 판매 비중을 30%이상으로 향상시킬 계획이다.

이 같은 비전을 구체화하고자 기아차는 신형 카니발을 중국 시장에서 처음 공개했다. 신형 카니발은 기존 미니밴의 전형성을 탈피한 세련된 디자인과 프리미엄 실내 공간, 최첨단 편의사양 등을 갖춘 GUV다. 내년 하반기부터 중국 시장에 판매될 예정이다.

외관을 보면 역동적이고 웅장한 느낌을 바탕으로, 주간주행등과 LED헤드램프의 경계를 허문 라디에이터 그릴이 강렬한 인상을 준다. 실내는 미래지향적인 감성이 느껴지는 디자인을 추구하면서 최적의 설계를 통해 공간 활용성을 높였다.

아울러 기아차는 지난달 초 출시된 중국형 올 뉴 K5도 함께 선보였다. 신형 K5는 기아차 플래그십 세단으로 중국의 Z세대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3세대 신규 플랫폼(i-GMP)을 적용해 경량화를 달성하는 동시에 충돌 안전성을 확보했으며, 세계 최초로 개발된 연속 가변 밸브 듀레이션(CVVD) 기술을 적용한 가솔린 1.5 터보 엔진을 탑재해 최고의 동력 성능과 연비 경쟁력을 갖췄다.

기아차는 대표 모델 K5가 우수한 디자인과 뛰어난 상품성으로 이미 글로벌 시장에서 인정받고 있는 만큼 중국 시장에서도 고객들의 취향을 저격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스벤 파투쉬카 현대·기아차 중국기술연구소 소장은 “기아차는 중국 젊은 고객들의 니즈에 기반을 둔 상품을 개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그 실체가 바로 신형 카니발과 중국형 K5”라며 “앞으로도 중국 내 트렌드 세터로서 비전을 달성하기 위해 젊은 감성의 차량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이밖에도 기아차는 지난달 26일부터 지난 5일까지 진행된 2020 베이징 모터쇼에서 1191m2(약 360평)의 전시 공간을 마련하고 다양한 볼거리를 마련했다. 이곳에서는 ▲K5, K3, KX3, KX5, 스포티지 등 양산차 ▲신형 카니발 ▲K3 중국 투어링카 챔피언십(CTCC) 레이싱카 등 총 10대의 차량과 K5에 적용된 3세대 플랫폼 및 파워트레인 관련 전시물 3개를 선보였다. 특히 중국 젊은 층을 겨냥한 기아차의 기술력을 이색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K5존과 CTCC 레이싱카 존을 별도로 구성했다.

chesco12@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10월 제2850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10월 제2850호
    • 2020년 10월 제2849호
    • 2020년 10월 제2848호
    • 2020년 09월 제2847호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2020년 09월 제2844호
    • 2020년 08월 제2843호
    • 2020년 08월 제2842호
    • 2020년 08월 제2841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공황장애 환자, 40대가 가장 많은 이유  공황장애 환자, 40대가 가장 많은 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