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포스코, 기술나눔으로 중소기업 혁신 지원

14일 산업부·KIAT·중소기업과 ‘포스코 기술나눔 업무협약’ 체결
  • 기술나눔 업무 협약을 기념하는 (왼쪽부터)석영철 한국산업기술진흥원 원장, 이전혁 포스코에너지 전무, 천시열 포스코 실장, 장영진 산업통상자원부 국장. (사진 포스코)
[주간한국 송철호 기자] 포스코가 그린·디지털 시장 저변 확대와 중소기업 기술경쟁력 강화를 위해 총 200건의 특허 기술을 무상으로 제공키로 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보다 적극적으로 돕고자 포스코건설, 포스코케미칼, 포스코에너지, 포스코ICT, 포항산업과학연구원(RIST)과 함께 그룹 차원으로 참여해 지원 범위를 넓혔다.

14일 개최된 ‘포스코 기술나눔 업무협약’ 행사에는 장영진 산업통상자원부 산업기술융합정책관, 석영철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원장, 천시열 포스코 생산기술전략실장과 수혜 중소기업 대표들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참석 인원을 줄이고 온라인으로도 생중계됐다.

포스코는 올해 포스코그룹이 보유한 그린·디지털·기술국산화 분야 1350건 특허를 공개했고 이 중 총 200건 특허기술을 중소기업 88개사에 무상으로 양도키로 했다. 제공 특허 200건은 △전기자동차용 충전기술 등 그린 분야 92건 △이물 부착 방지 초음파 센서 등 디지털 분야 32건 △수중 청소 로봇 등 기술국산화 분야 76건으로 포스코는 기술제공에만 그치지 않고 기술지도와 사업화 컨설팅 등 다양한 후속 지원도 진행할 계획이다.

기술나눔 협약식에 참석한 장영진 산업기술융합정책관은 “오늘 행사는 우리 산업의 연대와 협력의 정신을 보여주는 자리”라며 “특히 나눔의 양과 질에 있어서 우리 산업의 높은 개방형 혁신 역량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에 천시열 생산기술전략실장은 “대기업이 중소기업과 함께 나누고 성장하려는 노력은 포스코 경영이념인 기업시민과도 뜻을 같이한다”며 “이번 기술나눔이 그린·디지털 시장 발전과 기술국산화를 이끌어 새로운 강소기업이 탄생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포스코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기술나눔 프로그램에 2017년부터 참여했고 향후에도 기업시민 경영이념 실현을 지속하고 중소기업과의 공생가치 창출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song@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10월 제2849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10월 제2849호
    • 2020년 10월 제2848호
    • 2020년 09월 제2847호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2020년 09월 제2844호
    • 2020년 08월 제2843호
    • 2020년 08월 제2842호
    • 2020년 08월 제2841호
    • 2020년 08월 제2840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사람도 방전된다 ‘번아웃증후군'  사람도 방전된다 ‘번아웃증후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