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셀트리온, 아태 류마티스학회서 '램시마SC' 임상 3상 결과 발표

셀트리온은 '2020 아시아태평양 류마티스학회'에서 세계 최초 인플릭시맙 피하주사 제형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램시마SC'의 류마티스 관절염 적응증 임상 3상 결과를 발표했다고 27일 밝혔다.

아시아태평양 류마티스학회는 매년 4000여명 이상의 아시아태평양 지역 류마티스 관절염 전문가가 참석하는 아태지역 최대 규모의 학회다. 올해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지난 24일부터 29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셀트리온은 이번 학회에서 1년간 램시마SC의 면역원성에 대한 3상 데이터 영향 평가 결과를 발표했다. 류마티스 관절염 환자 343명을 대상으로 30주까지 램시마(정맥주사 제형)과 램시마SC(피하주사 제형)을 각각 투여한 후 54주까지 격주로 램시마SC를 전체 투여했다. 그 결과, 항체 반응이 유의미한 지표임을 확인했고 제형에 따른 면역원성 차이가 없음을 입증했다.

이밖에도 램시마(정맥주사 제형)을 투여 받던 환자에게 램시마SC(피하주사 제형)로 투여 약물을 바꿨을 경우 1년간의 결과와, 램시마SC의 사용성 및 램시마SC 투여 환자의 체질량지수(BMI)가 유효성에 미치는 영향 평가 결과 등 포스터 3건도 함께 발표했다.

램시마SC 임상 3상 결과를 구연 발표한 유대현 한양대학교 류마티스병원 교수는 "램시마SC를 처방한 환자군의 약물 유효성과 안전성 등을 평가한 결과 기존 램시마와 비교해 비열등성을 확인했다"며 "램시마SC가 류마티스 관절염 등 자가면역질환 환자에게 편의성이 높은 치료 수단이라는 결론을 얻었다"고 말했다.

이상준 셀트리온 임상개발본부 수석부사장은 “의료계 니즈에 따라 개발된 램시마SC의 안전성과 효과가 임상을 통해 입증된 만큼, 램시마SC를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시장의 글로벌 블록버스터 의약품으로 육성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램시마SC는 지난해 11월 류마티스 관절염 적응증으로 유럽의약품청의 승인을 받고 올해 초 유럽시장에 진출했다. 지난 7월에는 유럽의약품청로부터 램시마SC의 염증성 장질환 적응증을 승인 받았다. 이로써 램시마SC는 기존 램시마의 모든 성인 적응증을 인정 받았다.

셀트리온은 기존 램시마의 빠른 투약 효과에 피하주사 제형인 램시마SC의 편리성을 결합하면서 전 세계 55조원 규모의 TNF-α(종양괴사인자) 억제제 시장을 공략할 전망이다. 셀트리온은 약 10조원 가량의 신규 시장을 창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노유선 기자 yoursun@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11월 제285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11월 제2854호
    • 2020년 11월 제2853호
    • 2020년 11월 제2852호
    • 2020년 11월 제2851호
    • 2020년 10월 제2850호
    • 2020년 10월 제2849호
    • 2020년 10월 제2848호
    • 2020년 09월 제2847호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수험생, 장이 편해야 공부 잘 된다  수험생, 장이 편해야 공부 잘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