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선임자의 죽음이 단순한 사고가 아니었고… '유령 작가'

선임자의 자살로 전 영국 총리 아담 랭(피어스 브로스넌)의 자서전을 맡게 된 유령작가 고스트(이완 맥그리거)는 작업 중 아담 랭을 둘러싼 거대한 음모에 눈을 뜬다.

선임자의 자살 역시 단순한 일이 아니었음을 알게 된 고스트는 배후의 진실을 파헤치기 시작하는데.

<악마의 씨>, <차이나타운>을 연출한 거장 로만 폴란스키 감독의 최근작으로 영국의 스릴러 작가 로버트 해리스의 소설 <더 고스트>를 영화화했다.

올해 베를린영화제에서 최우수 감독상을 받았다. 개봉 당시 히치콕의 영화에 비유될 정도로 스릴러 장르의 매력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았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4월 제2822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4월 제2822호
    • 2020년 03월 제2821호
    • 2020년 03월 제2820호
    • 2020년 03월 제2819호
    • 2020년 03월 제2817호
    • 2020년 02월 제2816호
    • 2020년 02월 제2815호
    • 2020년 02월 제2814호
    • 2020년 02월 제2813호
    • 2020년 01월 제2812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