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박신혜, 도쿄 팬미팅

배우 박신혜가 '아시아 프린세스'로 떠올랐다.

박신혜는 2월24일 일본 도쿄 오다이바의 제프 도쿄에서 첫 단독 팬미팅을 가졌다. 10대의 청소년부터 40,50대 중장년 팬들까지 성별과 연령을 초월해 공연장이 들어찼다.

팬미팅을 지켜본 한 일본 관계자는 "박신혜가 왜 일본에서 이토록 많은 사랑을 받을 수밖에 없는지 알 수 있는 무대였다"며 "두 시간 가까운 공연에서 여배우 혼자 토크 노래 댄스 기타연주까지 꾸미는 게 쉬운 일인가"라고 반문했다.

후지TV 등 현지 매체가 공연취재에 몰렸다. 박신혜의 소속사 4HIM 엔터테인먼트는 "어린 꼬마에서 중장년층까지 폭넓은 팬층에 우선 놀랐고 그 환호와 열기에 그 다음으로 놀랐다"며 "앞으로도 박신혜가 각국의 팬들과 더 다양하게 소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신혜는 지난해 장근석의 도쿄돔 공연에 게스트로 나섰을 때에도 뜨거운 박수와 환호를 받았다. 장근석과 '미남이시네요'에 출연한 박신혜는 현지에서 여배우로서 시선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박신혜는 MBC 뮤직의 로맨틱 리얼리티 프로그램 '그 여자 작사 그 남자 작곡'에서 윤건과 함께 단 한곡의 특별한 곡을 만든다. 박신혜는 첫 리얼리티 프로그램을 통해 일상의 사랑스런 모습들과 함께 숨겨둔 음악적 재능을 펼쳐 보일 예정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6월 제2830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6월 제2830호
    • 2020년 05월 제2829호
    • 2020년 05월 제2828호
    • 2020년 05월 제2827호
    • 2020년 05월 제2826호
    • 2020년 04월 제2825호
    • 2020년 04월 제2824호
    • 2020년 04월 제2823호
    • 2020년 04월 제2822호
    • 2020년 03월 제2821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삼척 초곡항…파도 넘나드는 기암괴석 해변 삼척 초곡항…파도 넘나드는 기암괴석 해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