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힐러리 더프 "육아 장난아니네" 일상 고백

'일주일차 엄마' 힐러리 더프가 육아 삼매경에 빠졌다.

더프는 27일(한국시간) 트위터에 "새벽 4시다. 반쯤 감긴 눈으로 아이에게 이유식을 먹이고 있는 나. 엄마라는 직업, 정말 장난이 아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두 시간 후 더프는 "루카 배도 채웠고, 엄마 배도 채웠다! 두 시간 만에 폭풍 같은 속도로 해치웠다. 엄마가 된 후로 내 인생이 점점 풍요로워지는 걸 느낀다"고 적었다.

더프는 언니인 헤일리 더프와 실시간 트위터를 통해 조언을 구하기도 했다. "언니가 루카 주려고 만든 샐러드랑 에그 타르트 레시피 좀 알려줘!"라는 더프의 트위터는 1만 명이 넘는 트위터 친구 사이에서 화제가 됐다.

더프는 최근 미국의 연예매체 US매거진 닷컴과의 인터뷰에서 "육아에 전념하느라 바깥 출입을 거의 못 한다"며 "아이에게 눈을 뗄 수가 없기 때문에 전화도 받지 못하는 상화에서 트위터는 유일한 육아정보처다"며 웃었다.

더프는 지난 20일 아들 루카 크루즈를 낳았다. 당시 남편인 마이크 콤리는 트위터를 통해 "나와 더프의 눈을 꼭 닮은 건강한 아이가 세상에 나왔다"고 알렸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5월 제2829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5월 제2829호
    • 2020년 05월 제2828호
    • 2020년 05월 제2827호
    • 2020년 05월 제2826호
    • 2020년 04월 제2825호
    • 2020년 04월 제2824호
    • 2020년 04월 제2823호
    • 2020년 04월 제2822호
    • 2020년 03월 제2821호
    • 2020년 03월 제2820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이탈리아 피렌체 이탈리아 피렌체